태풍 콩레이 북상에 제주·서귀포시 대응 만전
태풍 콩레이 북상에 제주·서귀포시 대응 만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희범제주시장태풍대비현장방문(금성천).jpg
▲ 고희범 제주시장이 5일 태풍 취약지구를 점검하고 있다.
제25호 태풍 콩레이(KONG-REY)가 북상함에 따라 제주·서귀포시가 대응 체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태풍 콩레이는 5일 오전 9시 기준 일본 오키나와 서북쪽 약 270km 해상에서 시속 25km 속도로 빠르게 북상하고 있다. 

중심기압 975hPa이며, 최대 풍속 초속 32m, 시속 115km에 달하는 ‘중’ 강도의 중형 태풍이다. 

태풍 콩레이는 6일 이른 오전부터 제주에 강한 바람과 함께 많은 비를 쏟아낼 것으로 보인다. 

고희범 제주시장은 이날 한림항과 금성천 등 재해위험지구를 잇따라 방문했다. 

고 시장은 관계 공무원과 지역주민들을 만나 태풍 피해가 없도록 만전을 기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양윤경 서귀포시장도 태풍 취약시설과 상습침수 지역 등을 잇따라 방문했다. 

양 시장도 태풍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각 읍·면·동 등을 포함해 사전 대응 체계에 만전을 기할 것을 주문했다.
AU2I5747.JPG
▲ 양윤경(맨 오른쪽) 서귀포시장이 태풍 피해 예방에 만전을 기해야 한다고 당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