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경제 좋은 시절 다갔나? 성장률 7.3%→4.2% 하락
제주경제 좋은 시절 다갔나? 성장률 7.3%→4.2% 하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6년 7.3% 정점, 올해 4.2% 전망...제주경제 성장률 연착륙 고심

제주경제성장률이 4%대 초반으로 내려않을 것으로 전망된다.

2013년 5.1%, 2016년 7.3%로 정점에 올랐던 경제성장률이 지난해 4.8%에 이어, 올해는 4.2%로 낮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제주도는 10일 경제정책협의회 전문위원 확대회의를 개최하고, 지역경제여건 진단 및 관광‧건설 등 분야별 주요대책과 향후 추진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회의에선 최근 발표된 지역경제동향을 통해 제주경제가 결코 녹록치 않다는 점을 공유했다.

제주경제 성장률은 2013년 5.1%, 2014년 5.3%, 2015년 5.3%, 2016년 7.3% 등 고공행진을 이어갔다.

하지만 지난해 4.8%로 성장세가 꺾인 이후 올해에는 성장률 전망치가 4.2%로 더 하락하고 있다.

회의 참석자들은 제주경제 성장률이 2016년을 정점으로 하강세가 지속되고 있으며, 올해에는 제주경제가 연착륙을 해야 하는 중요한 시기라고 주문했다.

건설경기는 2015년과 2016년 연평균 높은 성장을 보이며 지역경제 성장률을 견인했지만 2017년 이후 건설지표 악화 등이 발생했고, 소상공인‧자영업자 및 일자리 분야에 파급효과가 클 것으로 진단했다.

또한 현 경제상황이 단기간내 개선되기는 쉽지 않겠지만, 지역경제가 조기에 정상궤도로 복귀할 수 있도록 단계적 정책노력을 강화해야 한다는데 의견을 같이 하고, 경기여건 진단에 따른 관광, 건설, 소상공인·자영업자 및 일자리 분야의 추진방안에 대해 집중적으로 다루었다.

우선 관광분야에서는 내국인 관광객 증가요인이 약화된 가운데 제주 항공노선 축소 등 공급여건도 제한적이어서 관광객 증가세는 둔화가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전망하고, 관광산업의 질적 성장에 초점을 맞추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제시했다. 

우선 항공기 슬록을 35회에서 36회로 1회 늘리고, 제주~부산, 제주~완도 여객선 운항도 서둘러 재개한다는 방침이다. 

건설분야는 건설경기 활성화를 위해 공공부문이 선도적으로 투자를 확대하는 한편, 건설산업 제도개선과 규제완화를 추진하기로 했다.

소상공인․자영업분야에서 전통시장과 소상공인들이 지속 호소하고 있는 어려움을 해소하는 등 전통시장․소상공인의 氣 살리기를 위한 정책노력을 보다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일자리 분야에서 창의적이고 적극적으로 가용한 정책과 수단을 총동원해 현장에서 일자리가 하나라도 더 만들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기로 했다.

사회기반시설 민간투자, 원도심 소규모 주택정비, 관광카드제, 관광객 소액보상제, 중소기업육성기금 활용 신용보증 확대, 창업 및 벤처기업 투자(출자)지원 등 경제활성화 검토과제에 대한 추가 연구 및 검토를 진행하고, 그 결과를 바탕으로 액션플랜을 보다 구체화하여 경제정책협의회에서 추후 논의를 이어 나가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4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44
스즈키 2018-10-17 00:46:24
엎친데 덮친격으로 관광산업을 더 살려도 모자랄판에 제주 도민들은 관광객을 적으로 내몰면서 악순환이 되는거지 ㅋㅋㅋㅋ 그렇게 도태되는거야
124.***.***.223

스즈키 2018-10-17 00:45:24
조선사람의 한탕주의 마인드때문에 제주도가 망한거지 ㅋㅋㅋ 일본에 가보면 관광지라고 해서 등쳐먹는 가게 몇 곳 없다. 그런데 제주도는 주제도 모르고 방송에서 띄워주니까 관광객들 상대로 어떤짓거리를 했냐?
124.***.***.223

노꼬메 2018-10-16 12:50:41
- 뜨네기(주로 관광객) 상대하다보니 고객관리보단 바가지를 좋아함
- 곳곳에 돼지농장이 많아 냄새 풍기는 곳 많아
- 여기저기 난개발로 척박한 풍경만 가득
- 시내권 교통체증은 왕짜증
⇒ 제주도가 고향이지만 남해안 여행이 조용하고 훨씬 좋던데.
58.***.***.4

나도 2018-10-15 23:31:00
누구를 위함인지요..

하와이...다들 아시죠?
10년전 기사..화이트칼라가 텐트에서 자고 출근합니다..왜? 집값이 너무 높아 연봉 10만달러도 집을 살 수가 잆어서요..
수많우 관강객이 찾고 무지 돈을 거는데
정작 정착민은 고물가에 높은 연봉에도 소비수준은 턱없이 낮은거죠..

지금 제주도의 미래가 이러합니다..
일자리요? 돈벌이요?
실물경제보다
물가, 부동산 가격 폭등으로 오히려 삶의 질은 더 나빠집니다..
누구를 위한 개발, 누구를 위한 신공항 이라는 ㄴ지...우리 모두가 고민해야 힙니다..
미국 일본 유럽처럼 잘살고 싶다면 고물가에 시달려봐야합니다..우리 눈엔 좋아 보이죠..
늘 잘 사는 것만봐서..모든 언론 매체가 그러하니까...
일반 서민은 죽습니다..
대다수...
222.***.***.42

제주사랑 2018-10-15 13:40:28
제주살면서 제일 어이없던 건.
백록담 마르지 않게 공구리 친다는 소문과 곽지해수욕장에 풀장 건설(물론 중간에 다시 복구했지만.)
진짜 제주도민들은 무식한게 죄임.

공항 찬성하는 인간들에게 내가 하나 물어볼께.

여기서 제주 동쪽 오름지대를 올라가본 사람? 용눈이오름, 백약이오름, 문석이오름, 개오름, 영주산...
그런 곳에 올라가서 비행기 오르락 내리락 하며 이제 밤에는 더 이상 별도 못보고 그 소음에...
진짜 그렇게 다 망치고 싶냐?

원래 제주도민들 못배워서 그저 70년대 삽질 경제가 최우선인줄 알고 공항찬성하고 좀비처럼 아무 생각없이 선동하고 다니는데 당장에 눈 앞에 이익 때문에 중국인들에게 이것저것 다 팔아버리는 인간들과 네들이 다른게 뭔지 생각 좀 해라. 아휴 답답한...
175.***.***.1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