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3실무위, 희생자 54명-유족 1335명 심사 의결
4.3실무위, 희생자 54명-유족 1335명 심사 의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4·3사건 진상규명 및 희생자 명예회복 실무위원회는 4·3희생자 및 유족 추가신고 건에 대해 4차 심사가 31일 오후 2시 도청 2층 환경마루에서 진행됐다고 1일 밝혔다.

이번에 개최된 제160차 실무위원회는 도·행정시·읍면동에 접수된 건 중 사실조사가 완료돼 4·3실무위원회에 상정된 건에 대해 심사 결과 희생자 54명, 유족 1335명이 인정 의결됐다.

그동안 4·3실무위원회는 3차례(7월2일, 8월2일, 9월19일) 심사를 통해 희생자 57명, 유족 2834명을 의결, 4·3중앙위원회에 최종 심의·결정을 요청한 바 있다.

미국과 일본에서도 추가신고가 이뤄지고, 도외에서도 활발한 문의가 이어지고 있어 국외 영사관 및 재외제주도민회, 재일민단을 통한 적극적인 홍보도 추진하고 있다.

이번 실무위에서는 △4·3희생자 유해발굴 경과보고 △4·3특별법 시행조례 개정 추진 △제주4·3평화공원 주차장 조성공사 추진현황에 대해서도 보고가 이뤄졌다. 
 
김현민 특별자치행정국장은 "12월까지 2개월간 추가신고 접수 홍보 특별기간을 마련해 도, 행정시, 읍면동, 재외제주도민회, 미국과 일본 공관 등과 유기적 네트워크를 구축하겠다"며 "단 한 사람도 빠짐없이 4·3희생자 및 유족을 신청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염병하네 2018-11-02 20:29:46
정권이 바뀌니 에효. 전체 명단 공개하고 고향이 어딘지도 다 명명백백 공개하라!!!
221.***.***.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