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공항' 제주 성산읍 전역 '토지거래허가' 3년 더
'제2공항' 제주 성산읍 전역 '토지거래허가' 3년 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2021년 11월14일까지 5만3666필지 107.61㎢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 연장

토지거래허가구역.jpg
▲ 토지거래허가구역.
제주 제2공항 예정부지가 있는 서귀포시 성산읍 전역이 2021년까지 추가로 3년 동안 토지거래계약 허가구역으로 지정됐다.  

제주도는 9일 제2공항 개발사업 예정지 및 그 주변지역 107.61㎢를 '토지거래계약에 관한 허가구역'으로 지정, 공고했다.

필지수로는 5만3666필지, 지정기간은 11월15일부터 2021년 11월14일까지 3년이다.

토지거래계약에 관한 허가구역으로 지정되면 구역 내 토지에 관한 소유권·지상권(소유권·지상권의 취득을 목적으로 하는 권리 포함)을 이전하거나 설정(대가를 받고 이전하거나 설정하는 경우만 해당)하는 계약(예약 포함)을 체결하려는 당사자는 공동으로 시장·군수 또는 구청장의 허가를 받아야 하며, 허가를 받지 않고 체결한 토지거래계약은 그 효력이 발생하지 않는다.

거래 허가 대상은 도시지역의 경우 주거지역 180㎡, 상업 200㎡, 공업 660㎡, 녹지 100㎡, 용도 미지정 90㎡ 초과 토지이며, 도시지역 외의 경우는 농지 500㎡, 임야 1000㎡, 기타 250㎡ 초과 토지이다. 이들 토지를 매매할 경우 행정시장의 허가를 받아야 하며, 허가를 받은 자는 일정기간 허가받은 목적대로 이용할 의무가 있다.

제주도는 성산읍 전체를 지난 2015년 11월15일부터 2018년 11월14일까지 토지거래계약에 관한 허가구역으로 지정한 바 있다.

토지거래계약 허가구역으로 지정·공고되면 5일 후부터, 즉 오는 14일부터 효력이 발생한다.  

제주도 관계자는 "제2공항이 아직까지 기본계획이 수립되지 않아 성산읍 전체를 추가로 3년 동안 토지거래계약 허가구역으로 지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4
도민 2018-11-10 07:22:13
반대가 없었다면 거래도 활발. 인프라도 슬슬 들어오고 단기지만 적어도 7년의 일자리도 늘어났을텐데. 반대하는 소수가 성산도 다 망쳐놓네. 공항없으면 7년뒤에 황폐화 되겠다
64.***.***.98

도민 2018-11-10 01:26:11
ㅠ.ㅠ 반대위 그만 좀 하셨으면
211.***.***.82

2018-11-09 11:56:10
저러다 2공항 나가리 되면
웃프겟다
그러니 꼭 하겟다는 의지인감
125.***.***.26

제2공항 2018-11-10 16:01:34
공항착공 늦어질수록 토지보상가 높아질것이고
결국은 국민세금으로 하는사업 세금더많이 내면되고
계속 대모하면 해군기지짝 나겠네
현재공항 포화상태 비행기표 끊어놓고 탑승못할뻔도 했고
화장실이라도 중축해라
바지에다가 볼일볼뻔했다
공항공사 연간수입이 어마어마하다고 하던데
화장실 편의시설좀 늘려주소
110.***.***.145

3333 2018-11-09 17:14:49
공항 계속 연기되면
토지주인은 계속 가지고 가야 되나?
183.***.***.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