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요패 소리왓, 12월 8~9일 가족소리판굿 공연
민요패 소리왓, 12월 8~9일 가족소리판굿 공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요패 소리왓은 12월 8일과 9일(오후 5시) 국립제주박물관 공연장에서 가족소리판굿 <동글동글 마마구슬 대별상과 삼승할망>을 공연한다.

이 작품은 안민희, 안희정 씨가 글을 쓰고 변향자, 안민희 씨가 연출을 맡았다. 제주 설화 속 삼승할망과 남성신 대별상 마마신을 등장시켜 재해석한 창작 공연이다. 남녀노소 모두가 관람할 수 있는 가족극이며, 이번 무대가 초연이다. 

생명을 주고 돌보는 산육신(産育神) 삼승할망, 질병을 주고 죽음 혹은 면역력을 주는 마마신은 대척점에 위치해 있다. 민요패 소리왓은 이번 공연에서 생명의 존엄성과 동시에 생명이 경시되는 현실을 신화 속 인물 삼승할망과 마마신의 대결을 통해 무겁지 않게 다뤄본다.

출연진은 김형섭, 안민희, 김항례, 김순덕, 윤홍경숙, 안희정, 변향자 씨다. 공연 시간은 50분이다. 원하는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민요패 소리왓의 <동글동글 마마구슬 대별상과 삼승할망>은 올해 전문예술창작지원사업 기금을 일부 지원받은 작품이다.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제주도, 제주문화예술재단, (사)제주민예총이 후원한다.

문의: 064-721-4967, http://cafe.daum.net/soriwa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
제주도민 2018-11-30 01:44:54
옛날 소리왓 사무실 관덕정 옆 닮아신디 지금은 옮긴지 한참되실건가..
121.***.***.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