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정하수처리장 용량 증설...2만1천톤→3만3천톤
대정하수처리장 용량 증설...2만1천톤→3만3천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 대정하수처리장 용량이 크게 늘어난다.  

제주도 도시계획위원회는 지난 14일 도청에서 제20차 회의를 열고 대정 공공하수처리시설 결정(변경)안, 색달동 폐기물처리시설 결정(신설)안 등 4건에 대한 심의를 진행했다. 

위원회는 대정 공공하수처리시설 면적을 2만2525㎡에서 3만4844㎡로 1만2319㎡ 증설하고, 일일 처리용량을 2만1000㎥에서 3만3000㎥로 1만2000㎥ 늘리는 계획을 원안 의결했다.

다만 위원회는 ‘공공하수처리시설 진입도로 예각 접속교차로의 개선 등’을 부대 의견으로 달았다.

서귀포시 색달동 산6번지 일원에 3만4737㎡ 규모로 추진되는 폐기물처리시설 신설안에 대해서는 ‘악취방지시설 및 폐수처리계획에 대한 대책 수립 등’을 주문하며 원안 의결했다.  

이와 함께 2025년 제주시 공원녹지기본계획 재정비안과 서귀포시 일원 도로 6개 노선 폐지를 골자로 하는 도로 결정(변경)안도 원안 수용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