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제주영상문화산업진흥원, 20~22일 전수일 감독 기획전
(재)제주영상문화산업진흥원, 20~22일 전수일 감독 기획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엽서이미지2.jpg

(재)제주영상문화산업진흥원은 20일부터 22일 영화문화예술센터(메가박스 제주점 7층)에서 <전수일 감독 기획전>을 개최한다.

전수일 감독은 프랑스 파리 영화 연출 학교 E.S.R.A에서 영화 연출을 전공했으며, 1990년대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 독립 제작 방식을 고수하는 영화인이다. 국내 대표적인 작가주의 감독으로 손꼽힌다. 이미 미국, 캐나다, 프랑스, 인도 등지에서 회고전이 열릴 만큼 국제적인 지명도가 있다.

상영작은 <검은 땅의 소녀와>(20일 오후 6시), <히말라야, 바람이 머무는 곳>(20일 오후 8시), <개와 늑대 사이의 시간>(21일 오후 6시), <아메리카 타운>(22일 오후 6시)까지 총 네 편이다.

특히 그의 11번째 장편영화 <아메리카 타운>은 1980년대 미군 전용 클럽 아메리카 타운을 배경으로, 한 사진관 소년의 눈을 통해 기지촌 여성의 감춰진 진실을 담은 작품이다. 

엽서이미지1.jpg

영화 상영 후 전수일 감독과 대사 하나 없이 카리스마 있는 연기를 선보인 서갑숙 배우가 관객과의 대화 행사를 가진다. 영화 평론가 겸 문화콘텐츠 비평가인 전찬일 씨도 진행자로 함께한다.

21일 오후 8시에는 마스터 클래스가 준비돼 있다. 전수일 감독의 영화 제작 노하우와 그의 영화 연출론을 듣는 영화 강연이다.

영화 관람, 관객과의 대화, 마스터 클래스 모두 관심있는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다만 전화 혹은 홈페이지로 신청해야 한다.

문의: 064-735-0626, www.jejumovi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