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 제주은행 신임 부행장에 임준효-이경빈
[인사] 제주은행 신임 부행장에 임준효-이경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목 없음-1.jpg
▲ 왼쪽부터 임준효, 이경빈 제주은행 신임 부행장.
제주은행은 임준효(55) 전 신한은행 영업추진1부 본부장과 이경빈(53) 전 제주은행 상무를 부행장으로 임명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날 ‘제59기 제9차 이사회’를 연 제주은행은 부행장과 상무 등 총 4명을 임명했다. 상무에는 강종호(51) 전 제주은행 영업추진부장과 장우천(50) 전 제주은행 총무부장이 임명됐다. 

강 신임 상무 등 2명은 제주은행 준법감시와 위험관리책임자 업무를 맡게 됐다. 

부산 출신인 임준효 부행장은 서울대학교 경영학과를 졸업해 1988년 신한은행에 입사해 서울대병원 지점장, 기관고객부장, 영업추진1부 본부장 등을 역임했다. 

제주시 해안동 출신인 이경빈 부행장은 오현고등학교, 제주대학교를 졸업해 1992년 제주은행에 입사했다. 동문지점, 총무지원부장, 화북지점장, 상무 등을 맡은바 있다. 

서귀포시 표선면 출신인 강종호 상무는 제주중앙고등학교와 제주대학교를 졸업해 1993년 제주은행에 몸담아 표선지점, 노형지점, 영업추진부장 등을 역임했다. 

장우천 상무는 제주시 조천읍 출신으로 대기고등학교와 제주대학교를 졸업했다. 1994년 제주은행에 입사해 종합기획부장, 연북로지점, 총무부장 등을 맡은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