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년째 승진잔치 속 파격은 없고 국장급 돌려막기 ‘인물난’
수년째 승진잔치 속 파격은 없고 국장급 돌려막기 ‘인물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jpg
[분석] 제주도 "조직안정 최우선 고려"기관 파견 관행 단절 '의미', 여성국장 전무 '오점'

9일 단행된 2019년도 상반기 정기인사는 출범 6개월이 지난 제2기 원희룡 도정의 조직안정화에 방점이 찍혔다는 분석이 지배적이다.

무엇보다 도청 실국장급 라인의 경우 오히려 인물난을 겪을 정도로, 최근 수년째 이어진 승진 잔치탓에 무색무취 인사평이 회자된다.

이날 제주도는 11일자로 승진 103, 전보 324, 행정시 교류 86명 등 513명에 대한 인사를 단행했다. 승진은 직급 승진이 2(이사관) 23(부이사관) 54(서기관) 156377384명이고, 37(32, 45, 530)은 직위 승진했다.

승진과 행정시와의 교류 등 불가피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보직이동을 최소화해 업무의 연속성과 조직 안정을 꾀했다.

도 본청 최고위직이면서 핵심인 기획조정실장에는 김현민 특별자치행정국장이 지방부이사관으로 승진하면서 자리를 꿰찼다. 역시 2급 직위인 도민안전실장에는 수산직 출신인 김창선 해양수산국장(지방 부이사관)이 영전됐다.

도 본청 2~3급 실국장 16명 중 개방형으로 채용된 3개 직위(소통혁신정책관, 미래전략국장, 보건복지여성국장)를 뺀 13명 중 7명의 얼굴이 바뀌었다. 장기교육을 끝내고 복귀한 손영준, 문경진 지방부이사관이 각각 일자리경제통상국장, 정책기획관으로 도 본청 입성에 성공했다.

국장 라인업만 놓고 보면 파격은 없었다. 지난해 8월 임용된 후 다시 6개월만에 보직을 이동한 경우가 수두룩해 회전문인사라는 말이 나오는 이유다.

승진 인사의 경우도 성과를 낸 공직자에 대한 확실한 선물을 안긴 것이라기 보다는 인물난 속 연공서열 위주라는 평가가 많다.

제주도가 밝힌 도민통합 도민소통 공직혁신 등 인사기조가 제대로 적용됐는지도 의문이다. 아무리 눈씻고 찾아도 이 3가지 인사기조를 상징할 만한 인사가 없어서다.

이번 인사에서는 또 2~3급 실국장 라인업에 여성공직자 얼굴을 찾을 수 없다는 점에서 여성공직자 홀대비판이 나온다.

제주도는 5(사무관) 승진과 관련해 9개 직렬 28명의 승진자 중 11(39.35%)을 여성으로 발탁했다고 의미를 부여했지만, 공직 내 여성공직자 비율을 감안하면 생색내기 수준이라는 지적이다.

그나마 이번 인사에서는 퇴직을 앞둔 고위공직자들을 유관기관으로 파견하던 관행을 끊었다는 점은 평가받을만 하다. 하지만, 이 역시 실국장 라인업 채우기에도 버거울 정도의 인물난 때문이어서 의미가 반감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8
고리타분타~ 2019-01-11 04:55:23
개방형 좀 확대 도입커라~!!
데려왔단, 낙하했단 내.외부
원성.비판 두려워 말고 말이다.

그나물에 그밥, 관행에 찌든
늘공들.
27.***.***.134

보는눈 2019-01-10 16:06:42
발령나 업무파악 할쯤이면 입맛찿아 옴기구 진정 도민을위한 업무는 뒷전이고 윗선에 고개허리 굽히며 잘보여 존자리 찿아다니고 승진이나하고 언제면 공직사회가 변할라나 시청에 6급 팀장에게 실무를 주세요 한참 연구창조할 위치에서 팀업무 전반에 관한업무 그리고 두행시 6급을 인사때 도본청으로 인사조치 하세요 그래야 진땀흘려 두뇌가 깸니다 그래야 월급타며 보람도 느끼구요
39.***.***.161

나그네 2019-01-10 10:15:59
사회재난, 자연재난 등 도민의 안전을 맡을 수장이 수산직이라? 그렇게 전문가가 없으면 개방형으로 민간 차원에서 채용하지요. 물론 수산직이라도 그동안 공직생활 경력으로 역량을 발휘할 수도 있게지요. 그러나 전문성은 아무래도 크게 떨어집니다. 도민안전실장에 수산직은 심했수다.
175.***.***.153

ㅎㅎ 2019-01-10 09:46:12
여성국장 어신게 뭔문제인고????성차별허지마라~~~
121.***.***.83

바보사랑 2019-01-09 19:41:04
아무래도 이번인사가 기자의 기대에 못 미쳤나보네.....
기자님, 좋은 인사는 뭡니까???????????
112.***.***.2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