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제 낳은 계란이지?” 23일부터 산란일자 표시 의무화
“언제 낳은 계란이지?” 23일부터 산란일자 표시 의무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는 오는 23일부터 시중에 유통되는 계란에 산란일자를 표시하도록 하는 계란난각 산란일자 표시의무화규정이 전국적으로 시행된다고 17일 밝혔다.

지금까지는 계란난각에 농장고유번호와 사육환경만 표시됐지만, 앞으로는 양계농가 및 수집판매업체가 산란일자를 추가로 표시해야 한다.

다만, 소비자와 농가업체가 규정을 이해하고, 이행할 수 있도록 시행일 이후 6개월의 계도기간을 갖는다.

제주도는 계란난각 산란일자 표시의무화가 시행되면, 오래된 계란을 구매할 수 있다는 소비자 불신이 해소될 것으로 보고 있다.

제주도 관계자는 관련 제도에 대한 교육홍보를 실시해 제주산 축산물의 소비자 신뢰를 높이고 소비를 촉진시켜나가겠다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축산물 생산유통시스템을 보강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