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제주 "원 지사, 국토부 대변인 노릇 중단하라"
정의당 제주 "원 지사, 국토부 대변인 노릇 중단하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대도민 담화문을 통해 제주 제2공항 강행 의지를 밝힌 것과 관련, 정의당 제주도당은 20일 "원희룡 지사는 국토교통부의 대변인 노릇을 중단하라"고 성토했다.

정의당 제주도당은 "원 지사의 담화문은 도민을 선동하고 기만하는 내용 일색이다. 입지선정에 문제를 제기하는 측의 의견을 존중해 유례없는 재조사를 했다고 주장하지만, 기존의 조사가 국책사업사상 유례없는 부실조사이었기에 재조사가 불가피한 것이었을 따름"이라고 주장했다.

또 "재조사 과정 내내 국토부는 도민을 비전문가라며 무시하다 재조사검토위를 일방적으로 파행시켰고, 원 지사는 국토부 뒤에 숨어 모르쇠로 일관했다"고 비판했다.

정의당 제주도당은 "원 지사는 담화문에서 제2공항 부지에 오름과 동굴 훼손이 없으며 공군기지가 들어서지 않을 것임을 단언하지만, 그동안 반대 측에서 근거자료를 가지고 제시한 오름과 동굴 훼손주장에 대해 단 한 번도 면밀히 분석한 반박이나 답변을 제시하지 못했다"고 꼬집었다.

정의당 제주도당은 "원 지사는 정부가 기본계획수립을 이미 시작했다고 하면서 빨리 도정에서 개입해야 한다고 도민을 재촉하지만 기본계획수립은 아직 확정고시 전이며, 도의회도 제2공항을 둘러싼 의혹이 해소되기 전까지 기본계획 중단 결의 의사를 내비치고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제2공항은 제주도의 경제지도 뿐 만 아니라 삶의 방식 자체를 크게 바꿀 수 있는 매우 큰 규모의 토건사업으로 자칫하다가는 제2공항이 제주도에 돌이킬 수 없는 재앙을 몰고 올 수 있다"며 "원 지사가 진정 제주도민의 지사라면 지금 당장 국토부의 대변인 노릇을 중단하고, 도민의 뜻을 받들며 처신하기 바란다"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4
삼행시! 2019-02-21 19:58:22
정:정말
의:의심스럽다.제대로 된
당:당인지?

분위기 파악좀 잘 해라.

반대가 많은지 찬성이 많은지?
또 무엇이 제주도경제와 국가발전에 도움이 될 것인지...?
121.***.***.232

서귀포신공항 2019-02-21 14:23:53
얼마나 가슴벅찬 일인가
화이팅
175.***.***.23


편파정치 2019-02-21 11:27:16
정의당은 반대파 대변인 노릇 중단해라
찬성파도 대변해줘라. 편파정치 중단해라.
찬성파도 도민이다. 찬성파들하고는 대화해 봤냐?
211.***.***.48

과객 2019-02-21 10:51:08
시드니항구는 사람이 지어놓은 오페라하우스 하나로 세계적인 미항으로 등극하여 여지껏 그 아름다움의 아성을 넘보는 항구들이 없는 절대강자의 위치에 있는디

성산 2공항이 완성되면 비행기 뜨고내리는데 장엄한 일출봉을 품어안고 비경의 섭치코지를 돌아서 광활한 수산평의 품안으로 감아도는 신이 빚어놓은 세계적인 미항의 절대지존으로 등극해

오가는 관광객들이 꼭 한번더 와보고싶은 공항으로 될것이라 의심치 않네요. 도지사님 그리고 국토부 관계지님, 반대의견들 오랜세월 충분히 그리고 넘많이 들어 주었으니 이젠 공항건설에 박차를 가해야 하는것이 맞네요.
114.***.***.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