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하예항 어촌뉴딜 300사업 본격 추진
서귀포시, 하예항 어촌뉴딜 300사업 본격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는 하예항 어촌뉴딜 300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21일 밝혔다. 

서귀포시는 지난 19일 하예하동 복지회관에서 주민설명회를 개최하는 등 차별화된 콘텐츠 발굴을 추진하고 있다.

어촌뉴딜 사업은 항·포구를 중심으로 어촌마을을 통합 개발해 사회·문화·경제·환경에 활력을 도모하는 사업이다.

어업인 복지회관 조성과 방파제 외곽시설 보강, 어항 접근도로 정비, 행양레저체험공간·탐방로 조성, 어촌·어항재생센터 조성 등 사업이 추진되며, 오는 2020년까지 총 116억원이 투입된다.

주민설명회에서 주민들은 지역협의체 구성과 주민들의 의견을 감안한 사업비 조정 등 의견을 제시하기도 했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주민설명회에서 건의된 사항을 검토·반영해 어촌뉴딜사업이 지역경제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