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진보정당 "행정시장 직선제 동의안 부결시켜야"
제주 진보정당 "행정시장 직선제 동의안 부결시켜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akaoTalk_20190221_152216170.jpg
제주지역 진보정당과 시민사회가 '행정시장 직선제' 동의안 부결을 제주도의회에 요구했다.

정의당-노동당-녹색당-민주당 제주도당과 제주주민자치연대, 주민자치포럼, 서귀포시민연대, 민주노총 제주본부, 마을공화국 제주특별위원회는 21일 오전 제주도의회 도민의방에서 '행정시장 직선제 동의안' 처리에 대한 공동기자회견을 가졌다.

이들은 "풀뿌리 자치 활성화를 원하는 도민들의 요구와 문재인 정부의 자치분권 기조 등을 감안할 때 제주도의회가 2월 임시회에서 처리하고자 하는 행정시장 직선제 동의안에 심각한 우려를 표명하지 않을 수 없다"고 주장했다.

이어 "행정체제개편은 도민의 삶에 중대한 영향을 미치는 사안인 만큼 충분한 사회적 논의와 공론화 과정을 통해 도민사회의 공감대 형성을 이끌어내야 한다"며 "자치권도 없는 행정시장 직선제에 얽매이지 말고, 기초자치단체 부활이나 읍면동 자치를 활성화하고 도민들이 포괄적인 자기결정권을 행사할 수 있는 방안을 논의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이들은 "원희룡 도정이 책임을 떠넘기 듯 넘겨준 '행정시장 직선제 동의안'을 도의회는 시간에 쫓기듯 졸속적으로 처리해서는 안된다"며 "의회는 도민의 뜻을 제대로 수렴하기 위한 공론화 절차에 착수해 제주에 맞는 자치모델을 모색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제주도의회는 행정시장 직선제 동의안에 대해 오는 26일 행자위 심사, 27일 본회의에 상정, 처리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
ㅈㅗㅅ 또 2019-02-21 15:53:25
진보정당은
그렇게도 자존심이 없소?

자치권 부활을 강하게 밀어 부치던지
그것도 주장 못하면서
행정시장 직선제는
떼거리로 몰려다니며
사사건건 시비를 걸까
223.***.***.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