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 10명 중 8명 “개발 혜택 일부에만 돌아가”
제주도민 10명 중 8명 “개발 혜택 일부에만 돌아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jpg

현경보 연세대 겸임교수 도민인식 조사 발표..4차산업 기대 크지만 자연훼손-양극화 우려

제주도민 상당수가 지역 개발에 따른 소외감과 박탈감을 느끼고 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현경보 연세대 겸임교수는 22일 오후 3시 제주연구원 대회의실에서 열린 ‘4차산업 혁명과 제주의 미래 토론회’에서 이 같은 내용의 도민인식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4차 산업혁명에 대한 인식 질문에는 도민의 80%가 ‘관심있다’고 답했다. ‘기대한다’는 응답은 83%로 더 높았다. 

반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제주의 미래를 묻는 질문에는 ‘밝다’는 응답이 51%에 그쳤다. 이는 신성장산업 부재보다는 개발과 환경파괴에 대한 우려가 반영된 결과로 풀이된다.

실제 4차산업 혁명에 대해 75%는 ‘빈부격차는 더욱 심해질 것’이라며 부정적으로 전망했다. ‘나에게 기회가 될 것’이라는 응답도 43%에 불과했다.

1.jpg
제주지역 개발과 수혜에 대한 인식에 대해서는 응답자의 81%가 ‘개발에 따른 혜택이 일부에게만 돌아간다’고 응답했다. 66%는 개발보다는 자연환경 보존이 필요하다고 답했다.

개발 소외감은 남자보다 여자가 높았다. 연령별로는 30~40대에서 상대적으로 높았다.

현 교수는 “4차산업체 대한 도민들의 관심은 많지만 정작 자연훼손과 사회 양극화를 우려하는 이중적 인식을 보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지역개발에 따른 도민들의 소외감이 제주의 미래를 불안하게 만드는 요인이 될 수 있다”며 “개발 이익이 도민사회에 공정하게 배분되는 시스템이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이번 조사는 제주연구원이 (주)빅디퍼에 의뢰해 1월30일부터 31일까지 만19세 이상 69세 미만 성인남녀 800명을 대상으로 진행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5%p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1
이주민 2019-02-23 14:30:14
새로 공항지어봐야 좋은 자리는 다 줄있고 빽있는 사람이 가져가고 하청 비정규직 일자리만 이주민에게 줄거아닙니까? 그래서 난 아무 혜택이 없어서 반대합니다. 자연훼손은 다 피해를 보는거고.
223.***.***.212

조냥 2019-02-23 15:55:22
해군기지 공군기지다 들어왕
제주도 조저나야 정신들초릴건가?
평화의섬은 개뿔
바당도 오염
하늘도 왕왕시끄러워바사
112.***.***.83


풉푸 2019-02-24 21:25:15
이제 차막히고 사람 바글바글한거 도민으로서 한숨만 나온다..
지금도 있을거 다 있는데.. 개발 안되도 불편한거 전혀 모르겠는데....
112.***.***.122

관광포비아 2019-02-25 10:19:58
지금 제2공항 찬성도 일부 투기꾼들이 선동해서 찬성분위기인거 같지만...
실상은 제주도민 투표하면 반대가 휠씬 많을겁니다.
찬성이 많을것같은면 제주도에서 벌써 도민투표 가자고 했을겁니다.
찬성하는분들은 반대집회하는 분들 욕하지말고 한번이라도 거리에 모여서 찬성집회 해보세요..
집에 숨어서 키보드파이터만하지말고...
제주를 지킵시다~
11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