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7년 제주민속문화의 해 입춘때 '선포'
2007년 제주민속문화의 해 입춘때 '선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월초 탐라국 입춘굿 놀이때 문광부 주관 선포식
다양한 문화예술축제로 한 단계 도약

▲ 지난해 1월 제주도와 국립민속박물관은 2007년을 제주민속문화의 해로 지정하는 협약식을 체결했다.
올해 제주민속문화의 해 선포식이 탐라국 입춘국 놀이때 문화관광부 주관으로 열린다.

또 제주민속문화의 해 선포식을 시작으로 노랑굴, 검은 굴이 구워낸 허벅과 제주 질그릇을 주제로 한 기획전과 제주와 서울에서 공동학술대회 개최하는 등 제주 민속문화 공연 등 다채로운 민속문화 행사가 열린다.

이에앞서 제주도와 국립민속박물관은 지난해 초 2007년을 '제주민속문화의 해'로 지정하고 사업비 25억원을 들여 제주의 전통 민속 문화를 발굴·보호키로 협약식을 가진 바 있다.

2월 3~4일 관덕정 앞마당에서 탐라입춘국놀이때 맞춰 열리는 '제주민속문화의 해' 선포식은 새철을 맞아 문화대도시로서의 염원을 약속하는 풍성한 '문화제주'로서의 한단계 도약을 의미한다.

이어 4~9월 국립민속박물관과 제주도민속자연사박물관에서 제주의 생활상화 고유성을 잘 보여주는 '허벅과 제주 질그릇'을 주제로 한 제주민속문화의 해 기획전을  갖는다.

또  제주전통문화 조사연구 재조명과 제주도 유무형 민족문화 통시적 변화양상에 대한 두 차례의 공동학술대회를 개최한다.

제주시 역시 제주창작 오페라 '백록담'을 제주상징 문화상품으로 키워나간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제주시는 오페라 백록담을 위해 지난해 예산 1억 5천만원을 반영, 지원하고 있다. 그 동안 원작을 쓴 차범석 감독이 세상을 떠 그 가치가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관광객 1천만시대를 맞아 '관광1번지'의 위상을 더욱 높여나간다는 각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
제주 2007-01-05 19:21:19
행사만 치르면 자기할일은 다했다는 식의 만족감을 지녀서는 절대아니됩니다.
지원도 중요하지만 개관적인 평가를 내릴수있는 역량도 지녀야합니다,

특히 문화행사때 국회의원들 제발 앞자리에서 사라졌으면..
두서없는 글 ,,죄송합니다
알아서 판단하세요
61.***.***.17

제주 2007-01-05 19:17:35
문화담당하는 행정력에 전문가를 배치하여
체계적인 계획을 수립하여 10여년을 끌어 가야 그제서 야 도민들도 아 ~ 이게 우리 대표축제구나 라고 느낄 것 이다
전통이라는 명목만이어 갈게아니라 알리고 홍보하고 참여시키고 , 이렇게 하때 비로소
재주도민들의 가슴에 와닺게 하는 정책을 펼칠시기입니다

공무원들의 제일 큰문제점은 그저 예산만 쓰고
61.***.***.17

제주 2007-01-05 19:09:52
제주의 문화 위기의 시대
제주인에게 제주의 대표문화를 문화를 말하라하면 과연 뭐라고 말할까요?
자랑스럽게 ,혹은 바로 말할수 있는 사람은 1000명중 한명 정도 ,
이렇게 된이유가 뭘까요?
전통을 계승하는 정책의 문제입니다.
무슨 행사 때만 돈 몇푼줘서 연습시키고 ,끝나면 다음 행사 때 까진 ...푹쉬어
이게 무슨 전통문화입니까.
문화는 많은 일반인이 참여하고 즐기고 느껴야만이 진정한 문화라고 생각합니다. 다음~
6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