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해녀상에 강기추 할머니 선정
제주해녀상에 강기추 할머니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해녀항일운동기념사업회 위원총회서 결정

제주해녀항일운동기념사업위원회(위원장 김전근)는 올해 제주해녀상수상자로 강기추 할머니(84.구좌읍 하도리)를 선정했다.

▲ 올해 제주해녀상에 선정된 강기추 할머니
기념사업위는 지난 21일 구좌읍사무소 회의실에서 위원총회를 갖고 제8회째 제주해녀 수상자로 강 할머니로 결정했다.

강 할머니는 1932년 1월 일제의 강제수탈정책에 항거한 제주해녀항일 운동 당시 9살 소녀로 어머니와 언니들이 일제경찰과 투쟁하는 모습을 지금도 생생하게 기억하고 있다.

또 강 할머니는 15살때 부터 물질을 시작해 현재까지 70평생을 해녀로 생활하고 있다.

제주해녀상 시상식은 오는 3월 1일 세화중학교 동녘도서관에서 열리는 제13회 제주해녀항일운동기념식장에서 갖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