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들불축제, 뜨거운 성원에 감사드립니다"
"들불축제, 뜨거운 성원에 감사드립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07정월대보름들불축제 성공에 따른 감사의 말

시민여러분의 뜨거운 성원에 깊이 감사드립니다.

지난 3월 1일부터 3일까지 사흘간 개최된 2007정월대보름들불축제가  대성황을 이룬 가운데 무사히 막을 내렸습니다.

▲ 김영훈 제주시장
정월대보름들불축제사상 가장 많은 인파가 몰렸고, 각종 프로그램의 원만한 진행, 그리고 축제의 하이라이트라 할 수 있는 오름불놓기는 참여 도민과 관광객들에게 깊은 인상과 함께 큰 감동을 안겨줌으로써 제주도를 대표하는 축제로서의 면모를 유감없이 보여줄 수 있었습니다.

또 제주시와 서귀포시 지역 30개 풍물팀이 출연하여 도민대통합의 장을 펼침으로써 화합과 상생의 축제로 발돋움하는 전기를 마련하기도 하였습니다.

제주특별자치도 출범으로 기존 북제주군과 통합을 이룬 이후 우리 제주시가 처음으로 개최한 축제여서 부담감도 적지 않았으나 대성공을 거둠으로써 우리 제주시의 위상도 높아졌습니다. 이 모두가 시민 여러분들의 깊은 관심과 뜨거운 성원 덕분이라 생각하며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앞으로 우리 시에서는 정월대보름들불축제가 세계적인 축제가 될 수 있도록 교통문제등 이번에 나타난 문제들을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감은 물론, 지역경제에 힘을 보태고, 제주의 관광산업의 발전과 독특하고 제주민속문화를 널리 선양해 나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 나갈 것을 다짐 드리면서, 이번 축제의 성공을 바탕으로 앞으로 개최예정인 왕벚꽃축제와 유채꽃축제 준비에도 철저를 기울여 나가겠습니다.

그리고 이제 희망찬 새봄을 맞아 겨우내 더러워진 도시의 구석구석과 대도로변, 뒷골목, 해안가, 농로주변 등에 버려진 쓰레기와 폐기물, 불법광고물 등 정비로 세계인이  찾는 아름다운 제주시 만들기와 더불어 감귤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1/2간벌실천과 새로운 제주시대를 열어 나가기 위한 ‘뉴제주 운동’추진에도 적극적인 협조와 동참이 있기를 시민 여러분께 간곡히 당부드립니다.

시민 여러분의 지속적인 관심과 아낌없는 성원이 있기를 다시 한번 부탁드리면서,   희망찬 새봄 시민 모두의 가정에 웃음꽃이 활짝 피어나기를 기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