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철준 제주국제대 총장 취임 "도민대학 자리매김"
강철준 제주국제대 총장 취임 "도민대학 자리매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일 열린 강철준 제2대 제주국제대학교 총장 취임식. ⓒ제주의소리
4일 열린 강철준 제2대 제주국제대학교 총장 취임식. ⓒ제주의소리

강철준 신임 제주국제대학교 총장이 "제주의 미래를 책임질 '제주도민대학'으로서 자리매김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제주국제대는 4일 오전 10시 본관 4층 대강당에서 '제주국제대 제2대 총장 강철준 박사 취임식'을 개최했다.

강 총장은 취임사를 통해 "제주도민대학으로서 도민사랑을 실천하고, 제주를 책임지는 대학이 되기 위해 100년을 내다보며 새로운 대학혁신을 준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강 총장은 "우리가 몸담고 있는 제주국제대는 그동안 숱한 좌절과 장애에도 불구하고 구성원들이 많은 희생과 헌신을 감내하며 지켜왔던 대학이다. 그런 뼈아픔이 있기에 대학을 살리고 발전시키기 위해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고 말했다.

이어 "한시바삐 ‘재정지원 제한대학’의 해제를 위해 교육부를 설득하는 등 모든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 기본역량진단평가 결과에 따른 정원감축 권고안 이행계획을 수립하고 대학의 지도 감독 기관인 제주도가 수용할 수 있는 대학구조개혁 방안도 성실하게 준비하겠다"고 약속했다.

또 "대학의 특화발전 방안도 새로이 손을 보겠다"며 "취업·창업센터, 교수학습센터 등 학생들과 가장 많이 부딪치는 기구에 교수들을 전원 배치해 책임지고 밀착 지도할 수 있도록 제도화시켜 나가겠다"는 구상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