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들불축제 무료 셔틀버스 증차-노선 확대
제주들불축제 무료 셔틀버스 증차-노선 확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제주들불축제’ 현장을 오가는 셔틀버스 노선 등이 개편된다.
 
제주시는 들불축제 고질적인 문제로 지적되는 차량 정체 문제 해결을 위해 셔틀버스를 총 160대 운행한다고 6일 밝혔다.
 
지난해(130대)보다 30대 증차됐으며, 무료 거점 주차장 등 노선도 개편됐다.
 
제주시 노선은 두 곳으로 나뉜다.
 
1노선은 제주시민속오일장→새별오름, 2노선은 제주시 탑동 공영주차장→종합경기장 시계탑→새별오름 등이다.
 
행사가 끝난 뒤 돌아오는 노선은 새별오름→제주시민속오일장→종합경기장 시계탑→탑동으로 일원화됐다.
 
서귀포시 노선은 단일노선이며, 서귀포시 제2청사-천제연 입구-새별오름을 오간다. 
 
새별오름으로 향하는 셔틀버스 운행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15분까지 20~60분 간격이며, 오름불놓기가 진행되는 3월9일에는 5~10분 간격으로 운행된다.
 
행사가 끝난 뒤 새별오름에서 떠나는 셔틀버스는 3월8일은 오전 11시30분부터 오후 9시30분까지, 3월9일은 오전 11시15분부터 오후 10시30분까지 5~60분 간격으로 운행될 예정이다.
 
제주시 관계자는 “가급적 무료 거점 주차장에서 셔틀버스를 이용, 교통체증 완화에 도움이 되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
들불 2019-03-07 07:05:34
미세먼지 난리네 오름에 불 붙이는거 취소하라. 무슨 단체에 밥값이며 단체에 수익사업에 세금 엉청들어가고 있다. 오름에 불 태우는거 아니라고 본다
175.***.***.11

도민 2019-03-06 17:42:08
들불축제는 대표적인 관제축제다 공무원 동원에 관변단체 회원 총동원,보여주기식 쇼에 불과하다 자발적 관람객 몇이나 될까? 늘 자화자찬으로 끝난 관제축제에 공무원들만 죽어 나고 미세먼지 차단을 위한 저감조치는 이제 들불축제에 적용되어야 한다 당장 접어라
61.***.***.3

토박이 2019-03-06 12:07:23
새별오름의 기도소원 다들어주나요
천만에말씀
들불축제 접으셔야 합니다
많은 공무원들 동원하며 즐기는자들만 즐겨요
오가는 수많은 차량에서 배출되는 매연
현장에서 먹걸이 준비하느라 가스사용으로 미세배출
오름불놓아 미세로
절대 아니라 봅니다
39.***.***.1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