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마을어업 경영평가 우수 어촌계 4곳은?
제주도, 마을어업 경영평가 우수 어촌계 4곳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는 ‘2018년도 어촌계 마을어업 경영평가’를 실시해 우수어촌계 4개소를 선정, 수산종자 방류사업을 지원한다고 11일 밝혔다.

제주도는 101개 어촌계를 대상으로 마을어장 자원회복, 해녀 보호 육성, 마을어장 개방 등 총 5개 항목 12개 분야 평가기준을 마련해 마을어업권 관리실태를 평가했다.

평가결과, 우수 어촌계로 제주시 함덕, 한수리어촌계, 서귀포시 시흥, 동일리어촌계 등 4개 어촌계를 선정했으며, 부상으로 4000만원 상당의 수산종자(홍해삼, 전복 등) 방류사업을 지원한다.

마을어업 경영평가는 지난 2009년도를 시작으로, 지금까지 총 21개 어촌계에 홍해삼, 전복 등 종자 127만마리(약 11억원)를 지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