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주 앉는 국토부-성산주민...제2공항 검토위 정상화 촉각
마주 앉는 국토부-성산주민...제2공항 검토위 정상화 촉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국회서 비공개 간담회 ‘청와대도 동석’...검토위 파행 3개월째 합의점 도출 ‘관심’

제주 제2공항 건설과 관련해 최종 권고안을 제시할 검토위원회가 파행 3개월 만에 다시 협의에 나서면서 지역 갈등 해소를 위한 해법이 도출될지 이목이 쏠리고 있다.

국토교통부는 18일 오후 3시 국회 세미나실에서 제주제2공항성산읍반대대책위원회와 제주제2공항반대범도민행동 대표단과 비공개 간담회를 연다.

현장에는 양측의 대화를 적극 추진한 오영훈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제주시을)과 청와대 관계자도 동석해 의견 조율에 나설 것으로 전해졌다.

당초 양측은 2018년 9월 제주 제2공항 입지선정 타당성 및 기본계획 재조사 용역 검토위원회(이하 검토위원회)를 구성하고 3개월 넘게 대화를 이어왔다.

검토위원회는 타당성 재조사 용역을 정기적으로 모니터링하고 도민 의견수렴을 통해 국토교통부에 최종 권고안을 제시하는 역할을 맡고 있다.

1, 2차는 검토위원회 운영에 대한 절차적 논의를 진행하고 3~7차 회의에서는 후보지 선정 등 그동안 제기된 각종 의문에 대한 검토 보고가 이뤄졌다. 

2018년 12월13일 8차 회의가 열렸지만 국토부는 “그동안 충분한 자료제공과 논의가 이뤄졌다”며 일방적으로 검토위원회 운영 연장 없이 활동 종료를 선언했다.

검토위원회는 출범 당시 소속 위원을 찬반측 각 7명씩 모두 14명으로 정했다. 운영기간은 구성한 날로부터 3개월로 하며, 최대 2개월 연장할 수 있도록 했다.

성산읍반대대책위는 줄기차게 운영기간 연장을 주문했지만 국토부가 이를 거부하면서 파행을 빚었다.

급기야 정부가 올해 1월22일 제2공항 기본계획 수립 용역 착수보고회를 비공개로 진행하고 2월14일에는 제주에서 도민설명회까지 강행하면서 양측의 불신은 극에 달했다.

논란이 불거지자 제주지역 국회의원 3인방은 2월26일 국회에서 비공개 당·정 협의회를 열어 검토위원회 2개월 연장 방침을 이끌어 냈다. 현장에는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도 함께했다.

당시 당·정 협의회는 검토위원회 활동에 필요한 자료를 국토부가 충실히 제공하는데 합의했다. 이를 통해 제기된 의혹을 해소하고 논의된 사항을 기본계획에 반영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성산읍반대대책위는 내일(18일) 첫 실무조정협의회를 통해 국토부의 의견을 우선 청취하기로 했다. 이어 검토위원회 세부 운영 방안과 공론화 등 도민 의견 수렴 방식을 논의할 계획이다.

다만 국토부가 검토위 운영과 별도로 기본계획 수립 용역을 강행하고 관련 설명회 개최까지 검토 중이라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구체적 합의까지는 진통이 예상된다.   

25일 최정호 국토교통부장관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도 예정돼 있어 공항 인프라 확충 사업에 대한 후임 장관의 정책적 판단도 주요 변수 중 하나다.

강원보 성산읍반대대책위 집행위원장은 “내일 간담회는 양측이 제시한 안을 토대로 각종 조건을 맞춰가는 자리가 될 것”이라며 “첫 만남에서 결론이 나기는 어려울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9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92
진달래 2019-03-24 19:18:22
성산쪽 동부는 진짜 공항 없어도 된다. 도리어 공항 때문에 그쪽 망한다. 1시간도 안가서 제주시건 서귀포시건 시내권인데.. 누가 그근처에서 자냐.. 요즘 어느나라 공항 옆에 신도시 생기냐 중국이? 미국이? 유럽이? 다 수십년전에 도시옆에 바짝붙여서 지어놓은데라서 도시주변에 바글거리는것까지.. 새로 생기는 십수년전부터는 공항주위에 진짜 없다.
인구많은 중국도 마찬가지고... 장담한다 성산쪽 공항 들어서봐야 그냥 그쪽은 스트레스 지역뿐이 안된다.
175.***.***.141

진달래 2019-03-24 19:13:56
2항공 필요하면 성산말고 서부쪽가서 하지 왜 꼭 오름하고 동굴 뽀개야 하나.. 바람방향하고 하늘길.. 문제라고 하는데 그냥 제주공항 1/3만한 쪼끄만거 하나 지어놓고 셔틀로 제주시 서귀포 운행하면 되지.. 국제선으로다가..
꼭 제주공항만한 이따시만하게 두개필요있나... 천칠백만명 지금 온댔나? 3천만명 제주도 어쩌라고... 백록담에 리조트 건설하고 마라도 가파도 우도 비양도 다 연륙교 건설하고 비닐하우스 다뜯어내서 타운하우스 짓자고? 중국자본도 거진 서쪽에 이따 그냥 중국발 국제선만 서부공항에 내리게 해서 조그맣게 하나 지어라.. 진짜 고산 신도쪽은 다 밭이다.
밑에 동굴도 없고... 오름인지 동산인지 몰명진오름만 호끔이꼬... 풍향이랑 풍속이랑 하늘길 겹치는거야 감수해야지
175.***.***.141

나그네 2019-03-24 13:48:40
제2공항 잘 만들고 관광객 4,500만명 유치하면
지금보다 2배 더 많아야 하는 렌터카 미세먼지는 어떵헐꺼?
그들 4,500만명이 싸대는 대소변은 어떵 처리해야 헐꺼?
4,500만명이 늘어나는 쓰레기는 또 어디로 수출할꺼?
그런 인프라 비용은 제주도민들이 부담해야 헐껀가?
14.***.***.209


ㅇㅇ 2019-03-22 01:11:33
자기 수준만큼 돈을 벌 생각을 하세요. 괜히 나라 눈 먼 돈 뽑을 생각하지 마시고... 당신네들 때문에 전 국민들이 피해를 본다고요.. 대한민국 국민들을 떠나서 그나마 상식적인 생각을 가지고 계시는 도민들한테 쪽팔린 줄 알아야죠 .. 나라 눈 먼 돈 어떻게 보상 받을까 떼나 쓰고있고 국민들은 피해보고 있고 쪽팔리지 않습니까? 적당히 합시다. 돈은 일을 해서 버세요 .
124.***.***.2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