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 남원 밭에서 50대 작업자 바위에 깔려 숨져
서귀포 남원 밭에서 50대 작업자 바위에 깔려 숨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오전 11시24분쯤 서귀포시 남원읍 신흥리 삼거리 인근 밭에서 오모(55)씨가 바위에 깔려 현장 근로자들이 119에 신고했다.

119구급대는 구조된 오씨를 상대로 응급처치를 하며 서귀포의료원으로 이송했지만 숨졌다.

경찰은 오씨가 굴착기 작업을 하던 중 바위에 깔려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