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부, 71년만에 제주4.3에 대해 “깊은 애도와 유감”
국방부, 71년만에 제주4.3에 대해 “깊은 애도와 유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장봉기 진압 사건” 입장서 전향적 태도변화…사과 표현은 없어 아쉬움
정경두 국방부 장관. ⓒ제주의소리
정경두 국방부 장관. ⓒ제주의소리

국방부가 제주4.3사건에 대해 처음으로 유감을 표명했다. 사건 발생 71년 만이다.

국방부는 제71주년 제주4.3희생자추념일인 3일 오전 11입장문을 통해 제주4.3특별법의 정신을 존중하며 진압 과정에서 제주도민들이 희생된 것에 대해 깊은 유감과 애도를 표한다고 밝혔다.

국방부는 지금까지 제주4.3은 군·경이 투입돼 무장봉기를 진압한 사건이라는 입장을 견지해왔다.

국방부가 유감을 표명하면서 언급한 제주4.3특별법의 정신은 곧 군경 등 국가공권력의 잘못을 인정한다는 의미다. 하지만 사과라는 표현이 없어 아쉬움을 주고 있다.

정부가 발간한 4.3사건진상조사보고서는 제주4.3사건에 대해 19473·1절 기념식 발포사건 때부터 1954921일 한라산 통행금지령이 해제될 때까지 77개월간 군경의 진압 등 소요사태 와중에 양민들이 희생된 사건으로 규정하고 있다.

적게는 14, 많게는 3만명이 희생당한 것으로 잠정 보고됐다. 좁은 섬에서 막대한 인적·물적 피해가 발생했고 그 후유증을 극복하고 진상규명을 하는 데 오랜 세월이 걸리고 있다.

한편 서주석 국방부 차권은 방미 중인 정경두 장관을 대신해 이날 중 서울 광화문광장에 마련된 4.3사건 희생자 추모공간을 방문해 희생자에 대한 애도를 표명할 예정이다.

()제주4.3범국민위원회, 서울시, 제주4.3평화재단은 3일부터 7일까지 광화문 중앙광장에서 ‘4370+1 봄이 왐수다를 주제로 추념식을 비롯해 추념전시, 국민문화제, 종단별(불교원불교천주교천도교개신교) 추모의례 등 다양한 추념행사를 진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
4.3도민 2019-04-03 14:15:56
만시지탄이지만 정말 잘한일이다. 좀더 일찍 했더라면 하는 아쉬움이 있다. 이제는 남로당 측에서도 해야할 것이다. 남로당원이 이젠 없으므로 남로당원 역할을 하는 배우라도 나서서 도민들에게 사과해야 한다.
117.***.***.246

어불성설 2019-04-03 12:09:45
자국민에게는 사과도 못하면서 국회의장이란 작자까지 나서서 일본에 대하여는 수상이나
천왕이나 누구든지 사과 한마디 말만하면 된다고 애걸복걸 했었다.

4.3은 제주양민들에게는 크나큰 아픔이지만 대한민국 정치인들을 비롯한 권력자들에게
맛좋은 이껍(미끼)에 불과하다. 특히 선거때만 다가오면 너도나도 해결한다고 합창들을
하지만, 지나고 나면 입을 다물고 국회에 계류중이라고 체면치례만 하며 세월만 보낸다.

4.3당시 죄없는 백성들을 살상한 놈들이나 그걸 이용해먹는 현대 정치인들이나 모두가
악랄할 뿐이다.
12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