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미래 골프 꿈나무 키운다...48명 교육생 선발
제주도, 미래 골프 꿈나무 키운다...48명 교육생 선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는 제주대학교와 협약을 맺고, ‘2019 미래골프꿈나무아카데미’ 사업을 추진한다고 11일 밝혔다.

협약은 골프아카데미 운영을 제주대학교 산학협력단에 위탁해, 교육이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상호협력 체계를 구축하는 내용을 골자로 한다.

제주대학교는 협약에 따라 교육과정과 교육생 선발, 교육기간 등 골프아카데미 운영계획을 수립해 오는 13일부터 아카데미를 본격 운영한다.

골프아카데미는 초등학교 4학년부터 중학교 3학년 48명을 대상으로 교육생을 선발하고, 초급과 입문 과정을 별도로 개설해 수준별 맞춤형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제주대는 실내·외 연습장, 벙커연습장, 퍼팅연습장, 이론, 필드교육, 스크린골프 등 다양한 교육환경을 제공해 교육생들의 흥미와 재미를 유도할 방침이다.

골프아카데미 교육생으로 선발되면 교육비가 전액 무료로 지원되며, 골프아카데미 회원 자격과 함께 출석일수 80%이상 시 수료증을 제공한다.

특히 교육 수료자 중 우수한 학생에게는 차기교육 우선참여 대상 자격과 연습장 사용료 및 교육(레슨)비 할인 혜택을 부여한다.

한편 제주도는 미래골프꿈나무아카데미 사업을 통해 제주 청소년들에게 골프 입문을 통한 자신감 향상의 기회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