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박 단속 피해 건물서 뛰어내린 제주 주부들 부상
도박 단속 피해 건물서 뛰어내린 제주 주부들 부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박장 단속을 피해 도주하던 주부들이 건물에서 뛰어내려 줄줄이 119에 실려가는 소동이 빚어졌다.

11일 소방에 따르면 10일 오후 11시57분쯤 제주시 애월읍 유수암리의 한 펜션 2층에서 김모(63.여)씨 등 여성 4명이 건물 밖으로 뛰어 내렸다.

당시 현장에는 도박장 개설 첩보를 입수한 경찰이 방문한 직후였다. 건물 주변에서 다리를 다친 사람들이 발견되자 경찰은 직접 119에 구급대 출동을 요청했다.

경찰은 이들이 도박을 하다 도주하던 중 사고를 당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