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년 내내 제주시에 가득한 문화-예술...거리예술제 개막
1년 내내 제주시에 가득한 문화-예술...거리예술제 개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가 예술에 빠진다.
 
제주시는 다양한 문화 예술 공연을 제공하는 2019 거리예술제를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오는 19일 연동 누웨모루거리, 27일 칠성로 상점가에서 각각 열린다.
 
누웨모루 개막 공연에는 뚜럼브라더스와 제주빌레앙상블, 팝스오케스트라 공연이 예정됐다.
 
칠성로 상점가 개막에는 마술사 김민형과 leef artz, 컴퍼니랑 공연이 준비됐다.
 
거리예술제는 오는 11월10일까지 7~8월과 추석 연휴를 제외한 매주 금·토·일요일마다 진행된다.
 
연동은 누웨모루거리 야외무대에서 금·토요일 오후 7시30분, 칠성로 상점가 거리는 토·일요일 오후 6시 시작된다.
 
밴드음악은 물론, 관현악, 국악, 춤, 마술 등 120여개 팀의 다채로운 공연이 준비됐다.
 
제주시 관계자는 “거리예술제가 지역 상권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