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조천에 '선흘 동백동산 에코촌 유스호스텔' 17일 개원
제주 조천에 '선흘 동백동산 에코촌 유스호스텔' 17일 개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는 오는 17일 세계최초로 람사르습지도시로 인증받은 제주시 조천읍 선흘리 동백동산에 ‘선흘 동백동산 에코촌 유스호스텔’을 개원한다고 16일 밝혔다.

 
2016년부터 95억원(국비 33억원 포함)이 투입된 유스호스텔은 1만8502㎡ 부지에 연면적 1653 규모로 조성됐다.
 
150명을 수용할 수 있는 강당과 방송실, 식당 등을 갖춘 관리동 1동과 숙박동 9개동으로 조성됐다. 숙박동은 2인실, 4인실, 10인실, 18인실 등으로 구분되며, 총 19객실에 86명을 수용할 수 있다.
 
태양광을 활용, 에너지 자립율을 69%까지 끌어올려 국토교통부 제로에너지 인증을 받은 도내 최초 친환경 건물이다.
 
제주시는 지역 주민 등을 대상으로 시범운영 기간을 거쳐 조만간 정식으로 운영을 시작한다는 계획이다. 
 
제주시 관계자는 “동백동산 자연과 동화되는 친환경 명소로 운영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