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국본 “녹지국제병원, 공공병원 전환 논의 시작하자”
범국본 “녹지국제병원, 공공병원 전환 논의 시작하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영리병원 철회 및 의료민영화 저지 범국민운동본부가 18일 오전 10시 청와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녹지국제병원을 공공병원으로 전환하기 위한 논의 시작을 촉구하고 있다. [사진제공-전국보건의료노동조합]
제주영리병원 철회 및 의료민영화 저지 범국민운동본부가 18일 오전 10시 청와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녹지국제병원을 공공병원으로 전환하기 위한 논의 시작을 촉구하고 있다. [사진제공-전국보건의료노동조합]

제주영리병원 철회 및 의료민영화 저지 범국민운동본부(범국본)가 18일 오전 10시 청와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녹지국제병원을 공공병원으로 전환하기 위한 논의 시작을 촉구했다.

범국본은 “녹지국제병원 개설허가 취소는 도민의 승리이자 영리병원 저지 운동의 승리”라며 “더욱이 문재인 정부가 방관하는 와중에 이러한 승리가 반갑다”고 평가했다.

이어 “그동안 제주도는 국민적 저항과 도민의 분노에 처했다”며 “결국 개설허가 취소를 통해 애초 허가 자체가 잘못된 결정이었음을 스스로 시인하게 된 것”이라고 지적했다.

정부를 향해서도 “영리병원 반대 공약을 내걸어 당선됐음에도 영리병원 설립 시도를 막기는커녕 제주도의 문제라며 애써 외면하는 무책임함을 보여 왔다”고 질타했다.

범국본은 이에 “설립허가 취소를 끝으로 영리병원 논란은 종지부를 찍어야 한다”며 “당장 제주 녹지국제병원을 공공병원으로 전환하기 위한 논의가 시작돼야 하다”고 주문했다.

더불어 “제주특별법과 경제자유구역법을 개정해 영리병원 사태 재발을 원천 차단해야 한다”며 “앞으로도 공공병원 전환과 의료 영리화 저지를 위한 투쟁을 멈추지 않겠다”고 밝혔다.

제주영리병원 철회 및 의료민영화 저지 범국민운동본부가 18일 오전 10시 청와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녹지국제병원을 공공병원으로 전환하기 위한 논의 시작을 촉구하고 있다. [사진제공-전국보건의료노동조합]
제주영리병원 철회 및 의료민영화 저지 범국민운동본부가 18일 오전 10시 청와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녹지국제병원을 공공병원으로 전환하기 위한 논의 시작을 촉구하고 있다. [사진제공-전국보건의료노동조합]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4
어이가없네. 2019-04-19 07:44:36
누구 돈으로?
입 바른 말은 누가 못하나?
대책도 없는 무조건적인 반대
121.***.***.184

미친 2019-04-19 07:34:08
똘 쉐끼들아
공공병원 만들어 세금 부우라고.
223.***.***.35

제주 2019-04-18 12:00:45
공공병원... 이야.. 제주도가 전국 지자체중에 살기 제일 좋은 곳이 되겟구나.
대체 이 작은 섬에 병원이 몇개냐.
공공병원 뭐 일년에 한 이억이몀 됨?
캬 세금이라고 아주 지들 맘대로 구나.
제발 개소리말고 집에들 가요.
당신들이 인수하던가?
운영해봐 그럼.
인수해서 공공병원으로.
응?
157.***.***.218

2019-04-18 11:22:43
ㅉㅉ
정신승리 그만하고..
어떻게 예상에서 한치도 벗어나지 못하냐..

영리병원이 저지가 목적이 아니라
철밥통 만들기가 목적이지..

서귀포의료원보다 더 좋은 입지나 시설이 있을수 있나?

서귀포의료의 문제는
시설의 문제가 아니라 인료진이 문제지..

즉..행정책임도 있겠지만..
너네 의료인들이 더 문제라는거야..
14.***.***.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