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청년구직활동 지원대상 128명 선정..월 50만원
제주, 청년구직활동 지원대상 128명 선정..월 50만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22~29일 예비교육 후 5월부터 월 50만원씩 최대 6개월간 지원

제주도는 미취업 청년 구직활동지원금 1차 지원 대상자 128명을 선정했다고 18일 밝혔다.

지원대상자들은 기준 중위소득(국민 가구소득의 중간값) 120% 이하인 만 18~34세 이하 미취업 청년으로, 고등학교·대학교·대학원 졸업 또는 중퇴 후 2년 이하인 청년 중 졸업 후 경과기간 및 비슷한 사업의 참여 이력 여부를 심사해 선정됐다.

지원대상자들은 422일부터 29일까지 제주고용센터에서 실시하는 예비교육을 이수하면 51일부터 월 50만원씩 최대 6개월간 취업준비 비용을 지원받게 된다. 예비교육을 이수하지 않을 경우 지원대상에서 제외된다.

청년구직활동지원비는 현금화가 불가능한 체크카드로 지급된다. 유흥·도박·성인용품 등과 고가의 상품 및 자산 형성 관련 업종 등에는 사용이 제한된다.

제주도는 이번에 지원 대상자로 선정되지 않았거나 신청하지 못한 미취업 청년들의 경우 매월 정해진 기간에 온라인 청년센터(youthcenter.go.kr)로 신청하면 심사를 거쳐 청년구직활동지원금 대상자를 선정해 지원한다.

고등학교·대학교·대학원 졸업 또는 중퇴 후 2년이 경과한 청년에 대한 구직활동지원금인 청년자기계발비 지원은, 425일까지 제주도 홈페이지(jeju.go.kr)로 지원자를 접수하고 58일 대상자를 선정해 6월부터 체크카드를 이용해 구직활동에 사용할 수 있게 할 계획이다.

양석하 제주도 일자리과장은 청년들의 구직활동비용 지원 외에도 구직활동 지원을 위해 청년지원프로그램 운영기관을 선정, 취업에 필요한 취업특강과 전문 컨설턴트와의 11 맞춤형 상담서비스도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