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화북상업지역 도시개발사업 환지계획 공람
제주시, 화북상업지역 도시개발사업 환지계획 공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는 화북상업지역 도시개발사업 토지소유자와 이해관계자를 대상으로 환지계획 공람을 시행한다고 2일 밝혔다.
 
공람은 오는 7일부터 21일까지며, 제주시 열린정보센터 1층에서 가능하다.
 
제주시는 공람기간 접수된 토지소유자·이해관계자 의견을 검토해 오는 7월께 환지 예정지를 지정한다는 방침이다.
 
총사업비 568억원이 소요되는 화북사업지역 도시개발사업은 화북1동 1400번지 일대 21만6890㎡ 부지를 상업 중심 시가지로 개발하는 사업이다.
 
환지방식으로 시행되며, 일부를 체비지로 정해 도시개발사업에 필요한 사업비에 충당된다.
 
전체 부지중 9만1358는 기존 토지 소유자에게 환지되고, 8만8850는 도로·공원 등 공공시설용지로 편입된다. 호텔 등 3만6682는 체비지로 계획됐다.
 
오는 2022년 사업 완료를 목표로 하며, 기반 시설공사 등이 마무리된 이후 환지처분을 통해 정산된다.
 
제주시 관계자는 “토지소유자와 이해관계인은 공람 기간에 열람이 필요하다. 이번 사업은 제주시 동·서부 지역 균형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