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문 주민들, 원 지사 모교 체육관 특혜의혹 검찰 고발
중문 주민들, 원 지사 모교 체육관 특혜의혹 검찰 고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문중학교 제2체육관 신설과 관련한 주민들의 반발이 거세지고 있다. 사진 속 빨간 원 안의 부지가 제2체육관 신설 예정 지역이다. ⓒ제주의소리
중문중학교 제2체육관 신설과 관련한 주민들의 반발이 거세지고 있다. 사진 속 빨간 원 안의 부지가 제2체육관 신설 예정 지역이다. ⓒ제주의소리

서귀포시 중문중학교 다목적강당(제2체육관) 건립에 반대하는 주민들이 강당 신축 과정에서 부정한 청탁이 오갔다는 취지로 검찰 수사를 요청했다.

주민 대표 김모씨 등 4명은 지난 2일 중문중학교 운영위원회 위원장과 원희룡 제주도지사에 대한 고발장을 제주지방검찰청에 접수했다.

이들은 "중문중 운영위원회는 이미 중문중에 체육관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건축한지 오래돼 안전하지 않다'는 이유로 수 차례 제주도교육청에 체육관과 급식실 용도의 다목적강당 신축예산을 요구해 왔다"며 "제주도교육청이 예산 지원이 불가하다는 입장을 밝히자 운영위는 중문중학교가 원희룡 도지사의 출신 학교인 점을 이용해 청탁을 했다"고 의혹을 제기했다.

이어 "서귀포시 색달동 마을회와 서귀포시장과의 협약을 통해 서귀포시는 쓰레기위생매립장 포화에 따른 확장 연장 사용의 대가로 색달동마을회에 50억원을 지원하고, 색달동마을회는 협약을 맺는 자리에서 50억 원을 중문중 다목적강당 신축에 지원해줄 것을 요청했다"며 "예산의 사용처에 대해서 마을에서 사전 논의한 바도 없는 상황에서 협약 즉시 중문중 다목적강당 신축에 지원하기로 한 점은 사전에 편법지원을 하는 방식으로 쓰레기위생매립장 확장 연장 사용에 대한 지원이라는 외피를 사용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또 이들은 "2016년 12월 중문중 운영위원회 회의록에는 체육관과 급식실 예산 50억원이 확보됐다는 내용이 적시돼 있다. 이후 2017년 3월 제주도가 보조금신청 내시를 통해 중문중에 보조금을 신청하라는 공문을 보내는 데, 이는 보조금 지급이라는 형식을 통해 이전의 부정 청탁에 의한 다목적 강당 신축 예산 마련을 감추려는 요식적 행위로 추정된다"고 했다.

그러면서 "부정 청탁에 의한 중문중 다목적강당 신축에 대해 검찰의 면밀한 수사를 요청드린다"며 "아직 체육관 시설조차 없는 학교를 비롯해 열악한 환경에서 제주도교육청의 예산 지원 만을 기다리는 수많은 학생들의 박탈감을 참작하고, 불필요한 곳에 낭비되는 혈세가 없도록 엄정히 수사해 달라"고 요청했다.

앞서 이들은 지난달 15일 경찰에 보낸 진정서를 통해 중문중 강당 신축 과정에서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을 위반했다며 수사에 나서 줄 것을 요청했고, 제주지방법원에는 해당 공사중지 처분을 신청한 바 있다.

또 김씨를 비롯한 중문동 77명의 주민들은 지난해 11월 제주도의회에 중문중 제2체육관 신축에 반대하는 내용의 탄원서를 제출하고, 같은 내용을 담아 청와대 국민청원을 제기하는 등 적극적인 활동에 나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3
옳은 소리 2019-05-07 11:36:52
지삿개 말에 동의합니다.

정신나간 운영위원회 구만 ~
121.***.***.68

것시기허요 2019-05-05 08:02:11
원지사가 하는일이 그런일?
모교 비리
유튜브에 자기 이름 홍보
제주가 격고 있는 사항들에
남 탓이나하고,
것시기허다.
이런 지사가 좋다고 표준사람들은
누구냐?
223.***.***.123

지삿개 2019-05-04 07:08:49
중문 살면서 원지사로 인하여 역차별 받은것이 한두건이 아니다. 예를 하나만 들자면 제주도내에서 제일 시설이 좋지않은것이 중문노인회관 이구만...그리고 인사문제등...정신나간 운영위원회 구만~
122.***.***.115

간첩 2019-05-04 01:05:31
도지사가 동네예산 따오는 도의원인가?
체육관 없고 교실에서 밥먹는 학생들은 무언가?
도민세금이 눈먼돈인줄 알고 도지사에게 졸랐는가?
어느 동문들이 역대 도지사에게 대놓고 청탁했는가?

일 못하게 하는건 운영위원들임.
명예를 지켜줬어야 했는데 눈먼돈인줄 알고 ~
59.***.***.244

50년이 문제? 2019-05-03 19:00:02
100년 되도 B등급이면 사용해야 정상임.

도민세금을 운영위원장이 뭔데 50억이나 청탁함?
권력자 주변에 기생하려는 자들이 문제임.
그렇게 신축건물이 탐나면 당신들 십시일반 50억 모으셈.

내가 낸 세금은 열악한 곳으로 가기원함.
그게 정치임.
110.***.***.2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