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 차를 이용해 탄소 배출을 줄여야 하는 이유?
친환경 차를 이용해 탄소 배출을 줄여야 하는 이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6회 국제전기차엑스포] 청소년 카본프리 리더스포럼
청소년을 위한 카본프리 리더스포럼 현장.
청소년을 위한 카본프리 리더스포럼 현장.

제주에서 열린 전기자동차엑스포에 맞춰 ‘제2회 청소년을 위한 카본프리 리더스포럼’이 열렸다.

으로 11일 오전 10시부터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청소년 리더스포럼은 제주도, 제주도교육청, 제주대학교 스마트그리드와 청정에너지융복합산업인력양성사업단, ITEC, (사)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 주최·주관했다. 
 
포럼에는 도내 중·고등학생 50여명이 참석, 탄소를 줄여야 하는 이유에 대해 배웠다. 
 
탄소 배출량이 늘어나면서 발생한 기부변화와 미세먼지 문제 등과 환경보전을 위한 방안이 논의됐다.
 
▲Elizabeth A. Kocs. PhD ‘The Future of Sustainable Mobility is Here’ ▲문일주 제주대 교수 ‘기후변화와 태풍’ ▲이기호 제주대 교수 ‘미세먼지-현황과 대책’ ▲김진근 제주대 교수 ‘환경보전과 우리의 역할’ 등 주제 강연이 진행됐다.
 
지구 온난화로 슈터태풍을 갈수록 강해지고, 많은 생명을 뺏아가고 있다. 1900년 이후 대기 온도가 급속히 증가, 남·북극 빙하가 녹아내리고 있다.
전기차엑스포 마지막 날 열린 '굿 게이머 페스티벌'.

자동차와 공장 등에서 나오는 온실가스를 줄이지 않으면 지구의 모든 생명체가 생명에 위협을 느낄 수 있다는 얘기다.

 
이날 포럼도 학생 때부터 친환경 차량의 필요성을 교육해야 한다는 판단에서 준비됐다.
 
청소년 리더스포럼에 맞춰 전기차엑스포 현장에는 학생들을 위한 '굿 게이머 페스티벌'이 함께 진행됐다.
 
지난 8일 ‘전기차 혁신을 위해 질주하라(Drive EVolution)’를 주제로 컨벤션센터에서 개막한 올해 제6회 전기차엑스포는 이날 오후 폐막식을 끝으로 막을 내린다.
 
4일간 28개 컨퍼런스에 58개 세선이 진행됐으며, 전 세계 50여개국에서 전기차 관련 바이어와 기업 등이 대거 참여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