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러 타다 ‘꽈당’ 원희룡 제주지사 ‘깁스’한 사연…
롤러 타다 ‘꽈당’ 원희룡 제주지사 ‘깁스’한 사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2019 동심 한마당’ 방문 아동들과 롤러 타다 발목 부상…‘깁스’에도 주말 강행군
지난 18일 오전 케이팝(K-POP) 롤러장에서 열린 ‘2019 동심 한마당’ 행사장에 깜짝 손님으로 방문한 원희룡 지사. 아이들과 롤러스케이트를 배우며 즐거운 한때를 보내던 원 지사는 발목 부상을 입고, ‘깁스’를 했다.ⓒ제주의소리
지난 18일 오전 케이팝(K-POP) 롤러장에서 열린 ‘2019 동심 한마당’ 행사장에 깜짝 손님으로 방문한 원희룡 지사. 아이들과 롤러스케이트를 배우며 즐거운 한때를 보내던 원 지사는 발목 부상을 입고, ‘깁스’를 했다.ⓒ제주의소리

[기사수정]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주말인 19일 왼쪽 다리에 깁스를 한 모습으로 행사장에 나타났다. 어떤 사연이 있었던 걸까.

원희룡 지사는 지난 18일 오전 케이팝(K-POP) 롤러장에서 시설보호아동들과 즐거운 시간을 함께했다.

제주도가 제주시내에 있는 롤러스케이트장에서 시설보호 아동들의 문화생활 증진을 위해 개최한 ‘2019 동심 한마당행사장에 깜짝 손님으로 방문했던 것. 원 지사는 직접 아이들과 함께 롤러스케이트를 배우기도 했다.

원 지사는 아이들에게 오늘의 행복하고 신났던 기억을 간직하고 있다가 울적한 날 떠올리면 기분이 나아질 것이라며 아이들에게 좋은 꿈, 좋은 생각을 쑥쑥 키워가기 바란다는 당부를 전했다.

너는 반짝반짝 빛나는 별이야라는 주제로 마련된 이날 동심한마당 행사에는 시설보호 어린이들과 관계자 등 50여명이 참석했다.

롤러스케이트를 타다 넘어진 원희룡 지사. 넘어지면서 왼쪽 다리 뼈에 금이 가는 전치 6주의 중상(?)을 입었다. ⓒ제주의소리
롤러스케이트를 타다 넘어진 원희룡 지사. 넘어지면서 왼쪽 다리 뼈에 금이 가는 전치 6주의 중상(?)을 입었다. ⓒ제주의소리

그런데 원 지사는 아이들과 롤러스케이트를 배우던 중 넘어지면서 왼쪽 다리 뼈에 금이 가고 인대가 파열되는 부상을 입었다. 전치 6주의 중상(?)이었다그렇다고 마냥 병상에 드러누워 있을 수는 없었다.

깁스를 한 원 지사는 일요일인 19일 목발을 짚기도 하고, 휠체어를 타면서 각종 행사장에 얼굴을 내밀었다.

이날 오전에는 모교에서 열린 제주제일고 총동문체육대회에 참석해 선후배들을 격려했다. 원 지사는 25회 졸업생이다.

이어 시민복지타운에서 열린 제51차 재제주 호남인의 날 대축제 및 제39주년 호남새마을금고 창립기념대회에 참석하는 등 예정했던 일정을 모두 소화하는 강행군을 이어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4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44
ㅁㅊ 2019-05-26 20:53:38
지사님 !!
인기 최고입니다.
가는데마다 지사님 애기밖에 없습니다.
동해번쩍 서해번쩍 주말에도 쉬지도 않으시고
멋지십니다.
하지만 건강은 챙기시길 바랍니다.
아직도 해주셔야 할일 엄청 많습니다.
ㅡㅡ.ㅋㅋ
59.***.***.14

K-POP고객 2019-05-26 11:59:50
지사님~
사수동에는 협작물로 똥내새가 나서 집회농성하고 난리인데
한번가봅써~
롤러장 갈 시간이 어디있수꽝ㅠ
이 업장 사장님께 사과합써~~~~
이런기사 보니까 어이가 상실이우다~~~
왜 이 롤러장가서 넘어져서 여기 사장님 영업 방해 햄쑤꽈
김예진님 댓글에 발끈할 필요 없쑤다~
우리나라 현실이우다~
제 딸이 여기 다니는데 여기 사장님 애들한테 항상 안전 하게
타라고 항상 친절하게 해주십니다.
억지 댓글 다신분들 도민으로서 제가 챙피햄쑤다ㅠ
106.***.***.151

도민 2019-05-22 00:23:44
좀 쑈 좀 그만하고 도정이나 신경씁서예...
유튜브에 롤러에.. 시간남아도는구나
122.***.***.176

제주의소리 2019-05-21 15:10:55
[제주의소리 관리자]
아이디 '회초리' 님의 댓글은 명예훼손과 인신모욕성 글로 민형사상 책임이 발생할 수 있어 삭제합니다. 댓글공간이 건전한 토론의 장이 될 수 있도록 협조 바랍니다.
14.***.***.132

안타까운이 2019-05-20 15:52:37
안써도 될 기사를 써서 엄한사람들 핏대만 세우게 하셨네요. ㅎㅎ 우리 기자님들 "각종 행사장에 얼굴을 내밀었다." 라는 표현 하나로 깁스내용을 빙자하여 제대로 깍아내기 하셨는데, 읽으시는 분들의 해석이 여러가지시네요. 도민들의 사고가치까지 깍아 내리지 않으시려면, 안써도 될 기사는 자제해주셨으면 합니다. 기자다운 기자라면.... 제발 부탁드립니다.
106.***.***.1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