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교사 1000여명, 4.3평화교육 배우러 제주 찾는다
전국 교사 1000여명, 4.3평화교육 배우러 제주 찾는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교육청, 제주4.3평화교육 전국 교사 직무연수 실시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은 오는 23일부터 '제주4.3 평화‧인권교육 전국교사 직무연수'를 실시한다.

이번 연수는 이달부터 오는 12월까지 8개월에 걸쳐 16개 시도교육청 교원 약 1000여명을 대상으로 실시한다.

첫 대상 지역인 경상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 교원 70명은 23일과 24일 이틀간 제주에서 4.3 평화‧인권교육 직무연수를 받는다. 이를 시작으로 타 지역 교육청 교사들도 잇따라 직무연수를 받기 위해 제주를 찾게 된다.

연수는 총 16회 진행되며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과 4‧3평화재단이 각각 8회씩 맡는다. 1기 전국 교사 직무연수는 박찬식 제주학연구센터장, 우옥희 대정고등학교 교장, 김수열 시인, 황요범 제주 4.3평화‧인권교육 명예교사, 오승국 제주4.3평화재단 총무팀장, 오화선 제주4.3연구소 연구원 등이 강사로 나서 △제주4.3의 이해 △4.3과 예술 △4.3 수업 사례 발표 △올레길과 함께하는 4.3 △유적지 현장 답사 등을 진행한다.

이와 함께 도교육청은 2018년 경남교육청과 체결한 '테마형 수학여행 등 교류‧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과 올해 광주시교육청과 체결한 '4.3평화인권교육 및 5.18민주화운동교육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 등을 바탕으로 기반을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이번 연수를 통해 전국 교원들은 4‧3의 진실과 미래 가치를 더욱 실질적으로 내면화하게 될 것이며, 전국 학생들에게 4.3평화‧인권교육을 확산시킬 수 있는 토대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 10년간 일만명의 교사들이 연수를 받을 수 있도록 직무 연수의 기반을 안정적으로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4
이대로 2019-05-21 18:17:57
박수를 보낸다. 늦은 감이 있지만 참 잘하는 일이다. 전국에 있는 선생님들에게 43에 대한 진실을 배우게
하고, 전국의 학생들에게 43의 의미를 가리켜 준다면 이나라가 바로 서는 데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다.
특히 서북청년단 악행과 반인륜적 행동에 대해서는 사례를 들어 조근조근 알려 주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121.***.***.58

제주사람 2019-05-21 13:17:55
참이나라에전교조교사많네.
14.***.***.233

산폭도 2019-05-21 11:55:27
1950년 『산폭도 사령관 김달삼 모가지 잘린 골』
3월20일 제주도 초대 산폭도 사령관으로 1948년 4월 3일부터 무자비한 습격으로
선량한 이웃을 살인, 약탈, 학교를 방화하는 등 천인공노할 범죄를 자행
하다가 월북한 김달삼(金達三) 이 1949년 8월 북한 강동정치학원 출신자
300명으로 구성된 제3병단을 이끌고 태백산 지구에 남파되어 유격대로
침투 활동 중 강원도 정선군 삼운리에서 국군 제185부대 수색대에 발견
전투 끝에 김달삼은 목이 잘린 시체로 발견.
강원도에는 긴 지명으로 알려진 『 김달삼 모가지 잘린 골 』이라는 지명이
있다. 강원도 정선군 여량면 봉정리에 있는 지명이다.
북한은 6·25 종전 후 김달삼(본명 이승진)에게 국기훈장을 수여하고 북한
평양의 신미동 애국열사묘역에 묘비를 세워 추모하고 있다.
125.***.***.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