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구좌읍이주여성가족지원센터, 국무총리 표창
제주 구좌읍이주여성가족지원센터, 국무총리 표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 구좌읍이주여성가족지원센터(센터장 윤두호)가 ‘제12주년 세계인의 날’ 기념식에서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

 
법무부는 지난 20일 서울 더케이 아트홀에서 기념식을 열고, 이주민 정착 지원 유공자들을 선정해 표창을 시상했다.
 
구좌이주여성센터는 다문화가족인식개선, 가족기능강화, 지역사회보호 등 134개 프로그램을 2911회 진행, 맞춤형 복지 서비스를 제공한 공로를 인정받아 기념식에서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
 
2012년 3월 행정안전부 ‘희망마을 만들기 사업’ 공모에 선정돼 2013년 9월 개소한 구좌이주여성센터는 제주시 동부지역 다문화가족들에게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해 오고 있다.
 
구좌이주여성센터 관계자는 “결혼이주여성 가족와 외국인 근로자들의 적응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다양한 사람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