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영훈 의원, '체육인 인권보호' 개정안 발의
오영훈 의원, '체육인 인권보호' 개정안 발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회 오영훈 의원(더불어민주당, 제주시 을)은 국가가 운동선수의 인권을 보호할 수 있도록 행정적·재정적 지원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는 내용을 골자로 한 '국민체육진흥법 일부개정안'을 대표발의 했다고 26일 밝혔다.

오영훈 의원.
오영훈 의원.

개정되는 내용은 제1조 '체육을 통하여 국위 선양에 이바지함을 목적으로 한다'는 조항을 '체육인의 인권을 보호함으로써 명랑한 국민 생활의 영위에'로 개정하며 운동선수를 국위선양의 도구로 바라보는 시선을 변화시키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개정안이 올해 안에 본회의에 통과된다면 운동선수를 국위선양의 도구로 보도록 하는 조항이 개정되고, 선수들의 인권 보호를 위한 여러 지원 방안이 마련될 수 있을 것이라는 분석이다.

오 의원은 "체육계에서 발생한 폭력과 성폭력은 코치와 선수라는 강압적인 체육계의 시스템뿐만 아니라 메달 지상주의 등 우리 사회의 구조적인 모습에서 기인했다는 지적도 나왔다. 국가가 국제대회에서의 위상만을 강화하기 위해 선수들 개개인의 인권에 대한 책임을 소홀히 해 이 같은 문제가 발생했을 수 있다는 것"이라며 법 개정 취지를 설명했다.

오 의원은 "과거 개발독재시대의 엘리트 체육으로 국제 대회에서 한국의 위상을 높이던 시대는 지났다"며 "이제 운동선수들을 '국위선양의 도구'가 아니라 국민들이 체육을 통해 명랑한 국민 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모범이 되는 사람으로 대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0
관곶 2019-05-27 09:10:38
대한민국의 고질병 중의 하나는 영호남을 가르는 지역감정이다. 고 노무현대통령님이 망국적인 지역감정을 타파하기 위해 그렇게 애를쓰다 돌아가셨다. 좁은 제주에서도 산남북을 가르는 지역감정이 있어서야 되겠습니까? 제주를 사항하고 제주를 위해 애쓰고 일잘하는 사람이 있으면 동네를 떠나 힘껏 밀어주어야 하지 않을까요? 지금까지의 일솜씨로만 보아도 국회의원으로서 손색이 없구만....쩝
210.***.***.34

2019-05-27 09:06:39
머니머니해도 오영훈이구만! 파이팅!!
210.***.***.18

댓글진정성 2019-05-27 08:28:06
열심히 일잘허는 사람, 공쟁이 거는 사람들의 진정심이 의심됩니다. 똑부러지게 일 잘허는 사람, 오영훈!화이팅!!!
211.***.***.71


김학현 2019-05-27 13:44:32
한결같이 열심히 의정 활동 하는 모습이 너무 보기 좋습니다
누가 뭐라든 응원합니다
화이팅하세요 ^^
112.***.***.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