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LPG업체들 "LNG 치중된 수급계획, 생존권 위협"
제주 LPG업체들 "LNG 치중된 수급계획, 생존권 위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PG생존권사수 비대위 구성 "가스공급 중단 사태 결사"
LPG생존권 사수 비상대책위원회가 27일 오전 제주도의회 도민의방에서 발대식 및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제주의소리
LPG생존권 사수 비상대책위원회가 27일 오전 제주도의회 도민의방에서 발대식 및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제주의소리

제주 도심권의 LNG(액화천연가스) 보급 계획이 본격화 되고 있는 가운데, 기존 가스 시장을 구축하고 있던 제주지역 LPG(액화석유가스)판매 업체들이 비상대책위원회를 구성하고 생존권 사수를 위해 강력 대응하겠다는 입장을 천명했다.

제주도가스판매업사업협동조합과 한국LPG산업협회 제주협회 등으로 구성된 LPG생존권 사수 비상대책위원회(위원장 고남영·송재철)는 27일 오전 10시 제주도의회 도민의방에서 발대식 및 기자회견을 가졌다.

비대위는 "우리 LPG업계는 그동안 3000억원 규모의 LPG유통 인프라를 구착해오며 제주도 에너지 경제의 한축을 유지해 왔지만. ,최근 제주도정은 LNG 보급 지원 정책에만 치중하고 있다"며 "제주도정이 LNG 수급에 관해 진행한 연구용역 내용 중 LNG를 제주도 전체 55% 공급하는 목적을 세웠다. 이는 LPG가족의 생존권을 위협하는 결정"이라고 성토했다.

비대위는 "혈세로 지원된 LNG 공급시설은 제주시권과 서귀포시권 등 오직 잘사는 도심지 주민만 혜택을 받게 된다"며 "이는 부의 평준화 원칙에 위배될 뿐 아니라, 정부의 정책적 차별을 바탕으로 형성된 불평등한 경쟁 원칙이 이뤄지고 있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LPG 업계는 장기적으로 제주도민도 LNG 혜택을 받아야 한다는 당위성 또한 부정하지 않지만, LPG업계의 피해가 현실화 될 것이기에 비대위를 구성하고 정책적인 지원을 요구한다"고 밝혔다.

비대위는 크게 △LPG 지원에 관한 조례 제정 △LNG 미공급지역 주민을 위한 대책 마련 및 LPG산업 지원을 위한 발전기금 조성 △LPG사업 과다경쟁 방지 및 정책지원 등 3가지를 요구사항으로 내걸었다.

이들은 LNG지원에 관한 조례와 동등하게 LPG 지원 조례를 제정하고, 제주도청 국장급 이상이 참여하는 가칭 '제주도 LPG-LNG 균형발전 위원회' 운영을 요청했다.

또 LPG사업 과다경쟁을 방지하기 위해 LPG판매점 신규허가를 제한하는 등의 총량제 시행과 사업자 자진 폐업 시 지원금을 요청했다. LPG 사업자의 경제성 확보를 위해 집단화 시설이 들어설 수 있는 부지의 무상제공도 요구했다.

비대위는 "제주도에 LPG가 도입된 지 40년 이상 됐으나 제주도 행정관청에서는 LPG 업계를 위해 행정지원, 정책자금 지원 등 단 한 차례도 없었다"며 "LPG 업계의 자구노력에도 불구하고, 제주도나 정치권에서는 모든 행정 정책에서 LNG에 비해 LPG산업을 열위에 둬 부차적인 에너지 산업 정도로 생각하고 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특히 비대위는 "과거처럼 제주도정이 미온적으로 대처할 시 LPG 업계는 가스사업 허가권 반납 투쟁 및 동맹휴업에 의한 가스공급 중단 사태까지 각오하고 있다"며 "힘 없고 영세한 LPG 업계는 생즉사 사즉생의 각오로 끝까지 투쟁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0
이대로 2019-05-28 18:58:30
40년 이상 많이 해 묵었다 아이가. 비싼값에 도민들이 울며 겨자먹기로 소비해 주었음에도 지금와서
징징거리지 말기를 바란다. 그 많은 세월동안 벌어들인 어마어마한 돈은 어디다 두고 공공에 다가
지원을 요청하나요. 세금을 가져다 쓰겠다는 놀부 심뽀 아닌가요. 생존권 위협을 말하기 전에 40년
동안 도민을 상대로 착취했던 것에 대한 반성부터 하세요. 그리고 부의 평등은 당신들 입에서 나올
말은 아니다. 40년 동안 폭리를 취하며 사업해 온 걸 생각하라.
121.***.***.58

가스 2019-05-28 09:20:20
요즘은 데모투쟁하는시대
가스업계는 이제까지비싸게 가스공급했으면은 자성할쭐알아야지 무슨머리둘러매고 자랑질허는건지원 한심한놈들
211.***.***.216

가스님 2019-05-28 08:43:13
제주도 용역보고결과 도시가스보급 55%
그럼나머지는 비싼거 죽도록 써야함?
211.***.***.200

사업이란 2019-05-27 20:19:34
친환경차들이 더 많아지면 이젠 정유업체 및 카센타 들도 들고 일어나겠군..........
왜??? 주유소 사용이 줄어들고 친환경차량은 정비볼게 없으니깐.....
참 이치에 맞는 기자회견들 하시죠???? 사업하다가 나 죽어가니 도에서 책임져라??? 이렇게 들리네요......
당연히 도청에서 해야할일 하는걸로 보이네요.....
211.***.***.10

가스 2019-05-27 19:29:36
LNG같이 정책적 지원 이루어지면 LPG도 쌉니다.
도로망 깔고가는게 엄청난 금액투자되는겁니다.
211.***.***.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