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 1위 제주삼다수, 먹는샘물 품질 기준 최우선 목표
브랜드 1위 제주삼다수, 먹는샘물 품질 기준 최우선 목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삼다수
제주 삼다수

 

제주도개발공사는 압도적 시장 1위 브랜드인 제주삼다수가 올 해 먹는 샘물 산업발전을 위해 품질의 기준이 되는 제품을 생산하는데 집중하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현재 국내 먹는 샘물 시장은 200여개가 넘는 브랜드가 유통되며 1조원을 바라보는 시장으로 성장함에 따라 다양한 수원지 제품들이 있어 소비자들이 생산자의 품질관리 능력을 보다 꼼꼼하게 선택해야 할 필요성이 강조되고 있다. 

최근 제주삼다수는 품질 및 식품안전과 관련해 품질 관리를 한층 강화하며, 자체 연구 인력과 24시간 모니터링 시스템을 운영하고 있다. 내부 품질 검증 과정 외에도 총 6건의 국내·외 품질인증을 유지하고 있다. 

현재 제주삼다수는 NSF(미국국가위생국), FSSC22000(식품안전경영시스템) 등 글로벌 인증을 보유하고 있으며, 지난 2017년에는 인도네시아 할랄 인증(MUI)도 획득했다. 제품의 품질과 제조 환경 전반에 대한 국제규격 및 글로벌 시장 요구에 부합하는 식품안전관리체계 시스템을 인정받은 셈이다. 

이 외에도 지난 2015년 ISO9001(품질경영시스템) 재인증을 받았으며, ISO14001(환경경영시스템)도 2011년 이후 꾸준히 유지해오고 있다. 또한 원수와 제품에 대한 미국 FDA(식품의약국, Food and Drug Administration) 및 일본 후생성과 중국 공인기관의 수질기준을 매년 충족시키며 우수한 수질을 인정받고 있다. 

제주개발공사는 법적 기준 보다 더 강화된 체계로 제주 삼다수 품질을 관리하고 있다. 국내외 외부 기관으로부터 품질 안전과 관련한 공신력을 확보함과 동시에 자체적으로 매일 3시간 마다 완제품 시료를 채취해 미생물 및 이화학 검사 등 자가 품질검사를 24시간 시행하고 있다. 

특히 내부 품질검사원의 역량강화와 검사 신뢰를 위해 관련 연구 인력의 경우 미국환경자원협회 주관 국제공인 비교숙련도 프로그램에서 최고등급(green 등급)을 받았다. 

이 밖에도 제주개발공사는 취수원의 엄격한 관리를 위해 2002년부터 지난해까지 축구장 약 42개 면적에 달하는 취수원 주변 토지를 매입하는 등 올해에도 추가적으로 취수원 주변 사유지 매입을 진행할 계획이며, 지속적인 투자를 진행하고 있다. 

제주개발공사 관계자는 “제주삼다수가 지난 20년 동안 사랑받을 수 있었던 비결은 품질이며 향 후 시장 리더십 강화의 핵심 역시 품질관리”라며, “먹는 샘물 시장이 성장함에 따라 향 후 더 많은 브랜드들이 시장에 진입 예측되는데 1위 브랜드로서 산업의 먹는샘물 품질의 기준이 되는 제품을 생산하는 것이 올해 최우선 과제이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5
환장의섬제주 2019-06-13 10:54:57
환경 파괴자 원지사....이젠 습지대에 동물원 짓겠다고 날리네....머? 자체 정화 시설을 한다고? 장난해? 그 동물 오물들이 지하로 스며 들어서 무슨 물을 먹으라는거냐? 동물 우울 소리가 4km 에서도 들린다...근데 마을에서 600m 떨어진 곳에 동물원 건축하면 누가 살겠냐? 그리고 선흘 지역은 눈이나 비가 많이 오는 지역인데 동물들이 살까? 동물원은 핑게고 거기에 호텔 리조트 짓는 대명이겠지....ㅉㅉㅉ
122.***.***.41

지나가다가 2019-05-28 19:53:35
제주 생각하면 더이상 사업확장말고 환경보존에만 돈을써라
211.***.***.38

제주 2019-05-28 14:29:24
제주 삼다수가 먹는 샘물의 품질기준이 되었다고 생각하시면,

제발 환경문제도 관심을 써주세요.

도내에서 소비되는 삼다수 PET가 얼마나 될까요?
하루에도 엄청난 양의 삼다수 PET가 소비되고 버려지고 있는데
PET 재활용이 되나요?

재활용에 유리한 PET로 바꾸고 비닐 텍도 제거가 쉽게 하는 등 좀더 친환경 적으로는 안되나요?
롯데음료에서 나오는 PET 제품들도 투명 PET, 얇은 PET에 비닐텍도 제거하기 쉽게 되어 있는데
공기업인 삼다수는 왜이렇게 어렵게 만들까요.

플라스틱 재활용 시설을 사회공헌 차원에서 만든다던지 방법이 없지 않겠죠.

부탁드립니다.
121.***.***.2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