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시요금 600원 인상...제주공항 할증요금 2100원 '논란'
택시요금 600원 인상...제주공항 할증요금 2100원 '논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교통심의위, 6년만에 택시요금 인상...제주공항 오후 7시부터 할증 이용객 불만 전망
제주공항에서 길게 늘어선 택시
제주공항에서 길게 늘어선 택시

 

제주도 택시요금이 빠르면 오는 7월부터 600원 오른다. 버스요금도 표준운송원가가 오르면서 인상 가능성이 높다.

또한 제주공항에서 오후 7시부터 할증요금이 2100원이 붙어 이용객들의 불만을 살 것으로 보인다.

제주도 교통위원회는 28일 오전 제주도 한라홀에서 택시운임 및 요율조정안과 2019년 버스표준운송원가안 등을 심의하고 원안 가결했다.

택시운임의 경우 기본운임을 21~26% 인상하는 안이 심의를 통과했다.

택시운임 조정·계획안을 보면 소형택시 기본운임은 2200원에서 2800원으로, 중형택시 기본운임은 2800원에서 3400원,  대형택시 3800원에서 4800원 등으로 각각 조정됐다.

기본운임 기준(2㎞) 택시요금은 2013년 7월 2800원에서 6년째 동결됐다가 올해 인상되는 것이다.

특히 할증운임 기준이 대폭 조정됐다. 제주공항 할증요금이 붙는다.

교통위 심의에서 할증운임을 시간 '오후 7시부터 오전 1시까지'로 통일하고 할증운임료 2100원으로 조정키로 했다. 

할증운임이 없었던 제주항에도 제주공항 수준의 할증이 적용된다.

제주도는 내달 10일 열리는 물가대책위원회 심의를 거친 후 빠르면 7월1일부터 고시, 시행할 계획이다.

또 이날 교통위는 2019년도 버스 표준운송원가를 하루 1대당 9995원을 인상하는 안을 의결했다. 

차종별 총 표준원가를 보면 대형 56만2513→57만2508원, 중형 53만4253→54만4248원, 전기 56만76→57만71원 등으로 조정했다.

이번 인상은 지난 3월 12일 체결한 노사합의서를 통해 총인건비 2.7% 인상을 반영한 분이다.

제주도는 오는 6월 용역을 통해 적정성 등을 검토한 후 내년 초쯤 확정할 계획이다.

문제는 이번 인상으로 도민들의 교통비 부담이 커질 수 있다는 점이다.

이번 인상으로 도내 택시요금 수준은 전국 최고 수준이 되면서 부담은 고스란히 이용객들의 몫이 되고 있다.

소형택시의 경우 전국 15개 시·도 가운데 1위이며, 중형택시는 서울·인천·경기 등 수도권(3800원)을 제외하고 가장 높다. 

또 버스 표준운송원가가 오르면 제주도 재정지원 수준이 높아지기 때문에 결국 버스요금 인상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크다.

버스요금은 전국에서 제주도가 가장 저렴한 수준이다. 1년 1000억원 이상 재정투입이 이뤄지는 만큼 요금인상은 불가피한 측면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5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53
혁명가 2019-06-08 02:40:48
공공요금은 당연히 올라야한다..당신들이 레스토랑에서 3만원5만원10만원 주고 먹는건 안비싸다고 하며 정작 버스와 택시.전기세.수도세는 엄청 비싸다며 떠들지요...그래서 인간들은 허세부리고 자기 입장만 생각하는 아주 이기적인 동물들이다...자기자신을 알면 타인을 알수 있다...배려심이 깊은 사람이 되거라...
118.***.***.236

망치 2019-06-06 08:18:29
한 겨울에 1시간 씩 줄서서 택시타보니
욕이 안나올 수 없다
지원금 준 이 후로 대기 시간이 약간 줄었지만 큰 차이는 없다요금을 올리고서 획기적으로 대기시간을 줄여준다면 받아들이지만 현실적으로 그럴 가능성은 없어보인다
왜냐면 독점이기때문이다
그럼 결국은 우버나 그랩 혹은 타다같은 공유택시가 나올 수 밖에 없다
그렇게 되면 이용객입장에서는 좋겠지만 같은 가장의 입장에서는 바라지 않는다

얼마전 택시를 탔는데 기사님이 수치스럽다고 하더라
자신들이 구걸하는 것도 아니고~~~
지금보다 차선만 노는 차선만 하나 더 사용하면 대기시간이 줄텐데 삽질하는 행정에서는 한 번 생각해보길 바란다
211.***.***.244

지방직 2019-06-04 00:25:55
원지사님...
야간 즉 심야에 공항에서 택시가 없어 입도하는 관광객들의 교통수단이 모자르니.. 택시를 유치하는 목적으로 그들만의 특혜를 주고 그건 곧 시민의 호주머니는 가벼워질게 뻔한 것이지요..
버스에 세금 많이 쏟아붓는데.. 공항에서 터미널까지 무조건 왕복 노선 만드세요.. 막비행기까지..
그럼 해결될것같은데요..
223.***.***.78

제주도민 2019-06-02 17:40:39
예전에 공항 택시승차대에서 카르텔 구성해서

다른기사 내치고 자기들끼리만 손님 나눠먹었다는데

이제 공항할증 말도안되는 7시 적용해서 더 챙겨줄 정도로

공항 택시기사들 힘이 쎈가

공항할증 없애고 택시승차장도 맨앞 말고 아무데서나 타게 해라
121.***.***.115

이대로 2019-06-02 14:24:18
원희룡 도지사님, 일을 요망지게 허십서. 행정편의적으로만 허지마랑.
택시비 공항 할증요금은 전국에서 처음있는 일입니다.
그러지 않아도 제주 여행물가 비싸다고 난리인데,
제주 관문인 공항에서 부터 바가지 쓴다는 생각을 관광객들에게 각인을 더해 주고 싶은가요?
원희룡 지사는 일을 부지런히 하세요. 되는 일도 없고, 해 놓은 일도 없는 지사님,
하늘 높이 오른 생활물가도 관리 헙서, 지사님이 일을 간세허난 제주도민 사회는 서서히 지옥 되어 감수다.
121.***.***.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