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예가회, 저지리에서 18번째 회원전 개최
제주도예가회, 저지리에서 18번째 회원전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예가회는 6월 6일부터 17일까지 한경면 저지리 저지문화예술인 마을에 있는 스페이스예나르 갤러리에서 제18회 회원전 <섬 이야기>를 개최한다.

이번 전시에서 작가들은 섬 자연 속에서 만들어진 특별하고 아름다운 일상을 도자 예술로 표현했다.

제주에서 활동 중인 도예 작가들의 흙 작업을 통해 제주 도예의 방향과 흐름을 엿볼 수 있다. 작가 개개인이 느끼는 삶의 만족과 감사, 즐거움과 보람도 작품을 통해 보여준다.

제공=제주도예가회. ⓒ제주의소리
허민자의 작품. 제공=제주도예가회. ⓒ제주의소리
제공=제주도예가회. ⓒ제주의소리
박선희의 작품. 제공=제주도예가회. ⓒ제주의소리
제공=제주도예가회. ⓒ제주의소리
한홍곤의 작품. 제공=제주도예가회. ⓒ제주의소리

강승철, 강윤실, 강희욱, 고용석, 고행보, 김남숙, 김미애, 김현자, 박선희, 오옥자, 오창윤, 이미영, 이은비, 이은주, 정미선, 진주아, 한홍곤, 허민자, 현미란, 홍에스더, 홍은실 작가가 참여한다.

전시 개막은 6일 오후 3시에 열린다.

문의
스페이스예나르 갤러리 064-772-4280 (한경면 저지14길 36)
제주도예가회 064-755-777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