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제2공항 '성산 공청회' 주민들 격한 반발로 '무산'
제주 제2공항 '성산 공청회' 주민들 격한 반발로 '무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공항 반대 주민·단체 단상 점거 농성, "사전 협의없는 행사" 반발...道 20분 만에 '중단' 선언

제2공항 기본계획에 반영할 과제 발굴을 위해 제주 서귀포시 성산읍 현지에서 열린 도민공청회가 주민들과 반대단체의 격한 반발로 무산됐다.

제주특별자치도는 4일 오후 3시 성산국민체육센터에서 '제주 제2공항 기본계획 반영 과제 발굴을 위한 도민공청회'를 실시했다.

4일 오후 3시 서귀포시 성산읍 성산국민체육센터에서 열린 '제주 제2공항 기본계획 반영 과제 발굴을 위한 도민공청회'가 제2공항 반대 주민·활동가 등에 의해 파행을 빚었다.  ⓒ제주의소리
4일 오후 3시 서귀포시 성산읍 성산국민체육센터에서 열린 '제주 제2공항 기본계획 반영 과제 발굴을 위한 도민공청회'가 제2공항 반대 주민·활동가 등에 의해 파행을 빚었다. ⓒ제주의소리

당초 공청회는 국토연구원 이범현 박사가 제2공항 기본계획 반영 과제안을 설명한 뒤 질의응답 등의 순으로 진행될 예정이었다. 제주도청 TF팀 관련 부서장을 비롯한 기본계획 용역진, 국토부 관계자 등도 참석했다.

그러나, 공청회는 첫 마디도 떼기 전에 파행을 빚었다.

행사 직전, 단상 진입을 막아서기 위해 공무원들이 '인의 장벽'을 치기도 했지만, 격렬한 몸싸움 끝에 제2공항을 반대하는 주민들과 활동가들은 중앙 단상을 점거하고 행사 진행을 막아섰다.

4일 오후 3시 서귀포시 성산읍 성산국민체육센터에서 열린 '제주 제2공항 기본계획 반영 과제 발굴을 위한 도민공청회'가 제2공항 반대 주민·활동가 등에 의해 파행을 빚었다.  ⓒ제주의소리
4일 오후 3시 서귀포시 성산읍 성산국민체육센터에서 열린 '제주 제2공항 기본계획 반영 과제 발굴을 위한 도민공청회'가 제2공항 반대 주민·활동가 등에 의해 파행을 빚었다. ⓒ제주의소리
4일 오후 3시 서귀포시 성산읍 성산국민체육센터에서 열린 '제주 제2공항 기본계획 반영 과제 발굴을 위한 도민공청회'가 제2공항 반대 주민·활동가 등에 의해 파행을 빚었다.  ⓒ제주의소리
4일 오후 3시 서귀포시 성산읍 성산국민체육센터에서 열린 '제주 제2공항 기본계획 반영 과제 발굴을 위한 도민공청회'가 제2공항 반대 주민·활동가 등에 의해 파행을 빚었다. ⓒ제주의소리

제주도는 지난달 23일 제주시 제주도체육회관에서 같은 주제를 갖고 열린 도민공청회를 진행했지만 무산된 바 있다. 당시 반대 시위가 제2공항 반대 활동가들을 중심으로 이뤄졌다면, 성산읍 현지에서 진행된 이날 공청회는 성산 주민들이 대거 참석해 반대 목소리가 더 커졌다.

주민들은 '제2공항 물러가라', '제2공항 결사반대', '물러나라 국토부', '부실-조작-은폐 제2공항', '공항 2개는 제주의 재앙' 등의 문구가 적힌 피켓을 들고 구호를 외쳤다.

행사 진행 관계자의 "주민들의 의견을 듣기 위함이다. 여러분들의 행위는 심각한 업무방해에 해당되니 좌중을 정돈해달라"는 요구도 주민들의 반대 구호 소리에 묻혔다.

회의 중에 간간히 이들을 타박하는 목소리도 터져나왔지만 결국 제주도는 "심각한 소란이 일어나서 더이상 진행이 안되겠다. 참석한 분들에게는 죄송하지만, 여기서 행사를 종료하겠다"며 오후 3시 20분께 공청회 중단을 선언했다.

4일 오후 3시 서귀포시 성산읍 성산국민체육센터에서 열린 '제주 제2공항 기본계획 반영 과제 발굴을 위한 도민공청회'가 제2공항 반대 주민·활동가 등에 의해 파행을 빚었다.  ⓒ제주의소리
4일 오후 3시 서귀포시 성산읍 성산국민체육센터에서 열린 '제주 제2공항 기본계획 반영 과제 발굴을 위한 도민공청회'가 제2공항 반대 주민·활동가 등에 의해 파행을 빚었다. ⓒ제주의소리
4일 오후 3시 서귀포시 성산읍 성산국민체육센터에서 열린 '제주 제2공항 기본계획 반영 과제 발굴을 위한 도민공청회'가 제2공항 반대 주민·활동가 등에 의해 파행을 빚었다.  ⓒ제주의소리
4일 오후 3시 서귀포시 성산읍 성산국민체육센터에서 열린 '제주 제2공항 기본계획 반영 과제 발굴을 위한 도민공청회'가 제2공항 반대 주민·활동가 등에 의해 파행을 빚었다. ⓒ제주의소리

제2공항성산읍반대대책위원회 관계자는 "제주시에서 열었으면 모를까, 성산 지역 주민들과 제대로 된 상의 없이 열리는 공청회를 두고 볼 수 없었다"며 "용역 점수 조작·누락, ADPi보고서 은폐 의혹 등이 아직도 해결되지 않은 상태에서 기본계획은 중단돼야 한다"라는 강경한 입장을 밝혔다.

이와 관련 제주도 관계자는 "주민과 주민 간의 (민민)갈등·충돌을 예방하기 위해 공청회를 조속히 마무리 한 측면이 있다. 오늘 행사에 앞서서도 참석한 (찬성)주민들이 반대 시위하는 분들과 충돌하지 않도록 중재하는데 중점을 뒀다"고 공청회 중단 이유를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공청회는 파행을 빚어 무산됐지만, 앞으로 제주도 홈페이지나 방문, 서면 건의를 통해 제2공항 기본계획에 포함될 의견을 수렴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8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82
제주도민 2019-06-11 14:25:43
강정항-비자림로-제2공항으로 이어지는

육지데모꾼들은 제주를 떠나라

제주도 일에 개입하지 말라
121.***.***.115

ㅇㅇ 2019-06-11 04:11:28
반대측들 조사 좀 해봐야 하는거 아닙니까?
218.***.***.231

에효~~ 2019-06-10 14:50:20
ㅋㅋ 신산리 전리장은 전부터 코빼기도 안보이고 현리장은 리장이라부난 안보염신가?~~
신산리는 오랜 역사로볼때 이런개무시 당하는거보면 리장들이 문제였어...
211.***.***.28

현재매크로 2019-06-09 00:36:32
현재 9일 새벽 1시전인데 6월 5일 댓글까지만 매크로 작업됐네요 그 위에 댓글은 아직 못 했어요 ㅎㅎ
이거 정말 웃겨요 ㅎㅎㅎ
다른 기사들도 최신 댓글에는 작업을 못 해서 찬반 의견수가 작업된 예전거랑 확 차이나요 꼭 보세요 ㅎㅎ
220.***.***.87

피켓든 여성 2019-06-07 11:27:05
도민인가요?

아니면 육지 전문 데모꾼들인가요?

절대로 단상점거나 공무집행 방해는 안됩니다

무조건 법을 준수해야지요
12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