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에너지공사, 무더운 여름 전기요금 6억원 지원
제주에너지공사, 무더운 여름 전기요금 6억원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에너지공사가 7일 취약계층에 대해 여름 전기요금 6억원을 지원한다.
제주에너지공사가 7일 취약계층에 대해 여름 전기요금 6억원을 지원한다.

 

제주에너지공사는 7일 2019년 취약계층 에너지지원사업비 6억원을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에너지 지원사업은 제주도 취약계층에 하절기 전기요금을 지원해주는 사업으로 무더운 여름기간 에너지 복지 향상을 목적으로 하는 제주에너지공사의 대표적인 사회공헌사업이다. 

제주에너지공사는 신재생에너지 발전사업을 통한 수익금 3억원과 제주도 풍력자원공유화기금 3억원을 합한 총 6억원을 재원으로 행정시 사회복지시스템에 등록된 제주도 장애인 및 조손수급자(기준 중위소득 40% 이하) 모든 가구에 6월부터 10월까지 총 4~5회에 걸쳐 지원될 예정이다. 

에너지공사는 2014년을 첫 시작으로 5년간 꾸준히 해당 사업을 추진하며 도내 1만6815가구(누적)에 약 22억6000만원에 달하는 금액을 취약계층 전기요금 지원에 기부해왔다. 

앞으로 에너지공사는 풍력발전사업 및 태양광발전사업 등 신재생에너지사업을 지속 확대해 ‘탄소없는 섬 제주 by 2030’에 기여하고, 발전수익을 지역사회에 환원하기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아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
도민 2019-06-08 19:54:33
제주에너지공사 머하는 집단이냐. 도민에게 돌아가야할 수익금을 자기입맛대로 쓰네..
한전에서 기존의 할인제도가 있는데..또 지원? 이건 사회공헌의 아니고 남의 돈가지고 생색내기지...
기초생활대상들은 에어컨 가동하고 서민은 선풍기 ㅋㅋㅋ
1.***.***.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