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의 삶의 질, 의식변화 '2019 제주도 사회조사'
제주도민의 삶의 질, 의식변화 '2019 제주도 사회조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가 17일부터 7월12일까지 4주 동안 3000가구를 대상으로 2019 제주도 사회조사를 실시한다.
제주도가 17일부터 7월12일까지 4주 동안 3000가구를 대상으로 2019 제주도 사회조사를 실시한다.

 

제주도는 도민 삶의 질, 주관적 의식 등 생활상의 변화를 파악하고 도정 정책에 반영하기 위해 오는 17일부터 7월12일까지 4주 동안 ‘2019 제주특별자치도 사회조사’를 실시한다고 11일 밝혔다.

제주 사회조사는 국가승인통계로, 통계청에서 추출해 선정한 표본 3000가구의 만 15세 이상 전 가구원을 대상으로 하며, 사전에 조사지침 교육을 받은 조사원이 직접 가구를 방문·면담을 실시해 조사표를 작성하는 방식으로 진행한다.

제주 사회조사는 지난 2012년 처음으로 실시했으며, 이후 제주의 변화 추이를 파악하고 시계열을 유지하기 위해 매년 추진하고 있다. 올해로 8회째를 맞는다.

올해 조사표의 조사항목은 사회지표 개발 추진 테스크포스(T/F) 자문단의 전문가 회의를 거쳐 확정했으며, 가구와 가족, 교통, 보건 및 체육, 주거와 교통, 환경, 안전, 지역현안 등 7개 분야이다.

지역 간 비교 가능성 확보를 위해 통계청의 지역사회지표 매뉴얼을 제주도 실정에 맞게 반영했고, 올해 지역현안 항목으로 인구 유·출입에 관한 사항 등 인구변동 현황과 인식을 조사해 인구정책에 반영할 예정이다.

제주도는 이번 조사를 통해 가구, 주거, 교통, 환경, 안전 등 제주의 경제·사회변화를 예측하고 객관적으로 분석해 제주의 지속가능한 발전과 도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도정 정책수립의 기초자료로 제공할 계획이다.

2019 제주사회조사 결과와 사회지표 관련 행정자료를 결합해, ‘제주 사회조사 및 사회지표’를 오는 12월 제주도청 홈페이지를 통해 공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