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속의 섬' 제주 우도면사무소 신청사 개소
'섬속의 섬' 제주 우도면사무소 신청사 개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축된 우도면사무소.
신축된 우도면사무소.

‘섬속의 섬’ 제주시 우도면사무소 청사가 새롭게 들어섰다.

 
11일 오전 11시 진행된 신청사 개소식에는 고희범 제주시장과 지역구인 김경학 제주도의원, 우도면 자생단체장과 주민 등 100여명이 함께했다.
 
신청사는 6929㎡부지에 연면적 1294.39, 지상 3층 규모로 건축됐으며, 34억7300만원의 예산이 투입됐다.
 
1층은 민원실과 복지상담실, 모유수유실이 조성됐으며, 2층은 대회의실, 주민자치위원실, 3층은 소회의실, 문서고, 예비군면대 등이 자리 잡았다.
 
강경돈 우도면장은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목표로 주민의 문화·복지 공간으로서 활용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