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조직개편 공무원 102명 증원...정기인사 7월말
제주도, 조직개편 공무원 102명 증원...정기인사 7월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20일 행정기구 설치 및 정원조례 개정안 의회 제출...자치행정국 명칭 변경

 

제주도 공무원 숫자가 6005명에서 102명이 증가한 6107명이 된다.

특별자치법무과가 기획조정실로 이동하면서 특별자치행정국이 '자치행정국'으로 명칭을 바꾼다.

제주도는 '제주특별자치도 행정기구 설치 및 정원 조례 개정안'을 확정하고, 오는 20일 제주도의회에 제출할 예정이다.

지난해 대규모 조직개편 이후 올해 조직개편은 소규모 수준이다.

공무원 숫자가 늘어나는 이유는 정부로부터 '커뮤니티케어 선도사업'에 선정돼 신규로 40여명이 행정시와 읍면동에 배치된다.

여기에 정부 방침에 따라 미세먼지 대응팀이 새롭게 신설되고, 차고지증명제와 교통유발금 신설에 따라 공무원이 20여명 증원된다.

특별자치행정국 사무 중 특별자치법무과가 기획조정실로 이관되면서 명칭도 '자치행정국'으로 변경된다.

회계과에 있던 청사관리팀은 원래 있던 총무과로 복귀한다.

제주도는 7월 제주도의회 임시회에서 행정기구 설치 및 정원조례가 통과되면, 7월19일 조례규칙심사위원회를 거쳐 공포할 예정이다.

조직개편이 끝나면 제주도는 7월말이나 8월초께 하반기 정기인사를 단행할 방침이다.

제주도 관계자는 "영리병원 등 제주도를 상대로 한 소송이 증가하고 있고, 특별자치 업무를 기획조정실에서 관리하는 게 맞다고 판단했다"며 "청사관리팀은 최근 도청 앞 시위가 빈번하게 발생하면서 총무과로 환원되게 됐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5
ㄹㄹ 2019-06-19 14:06:51
사실 시청은 특별자치도되면서 정책업무가 빠져서 도에서 만든 지침, 계획에 의해서 일을 하는경우가 많습니다.
인원 절대 부족하다고 생각안해요~~
잡다한 행사 차출, 보여주기식 업무 안하고 합리적으로 한다면 절대 인원 부족하지 않을꺼 같은데요,
시청은 인원늘릴 생각이 아닌 업무개선 할 생각을 먼저해야할꺼같아요, 구닥다리 행정 할 생각 하지마시고~
211.***.***.28

익명5 2019-06-19 11:30:23
이번에도 시청에서 빼갈건가?시청에선 직원들 모자라고 도에선 넘쳐나고...으이구...
211.***.***.28

환상의 섬 2019-06-19 00:52:48
재정자립도는 전국 하위권이데 주민 수 대비 공무원 수는 전국 상위권. 미세먼지 대응 공무원이 생긴다고? 그 공무원이 미세먼지에 대해 뭔 대응을 할 것인데? 중국에서 오는 미세먼지를 어떻게 막아? 시청이나 동사무소 가면 놀고 있는 공무원이 부지기수. 전도민의 공무원으로 하면 어떤가? 그리스 베네수엘라가 멀지 않았지.
78.***.***.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