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서 中불법체류자 농가 취업 알선 50대 집행유예
제주서 中불법체류자 농가 취업 알선 50대 집행유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지방법원 형사3단독 박준석 판사는 출입국관리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한모(51)씨에 징역 6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고 19일 밝혔다.

한씨는 2017년 12월31일 무사증으로 제주에 들어온 중국인 불법체류자 장모(52)씨를 도내 한 농가에 취업시켜 쪽파 정리 작업 등을 하도록 한 혐의를 받고 있다. 

2017년 말부터 2018년 1월까지 한씨가 취업시킨 중국인 불법체류자만 10명이다.

재판부는 “고용한 사람이 많고 기간도 길다. 다만 초범이고 반성하는 점을 참작했다”며 집행유예 선고 이유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2
농가 서비스업에도 2019-06-20 07:15:35
외국인근로자
합법화 시켜라~~~
왜 식당에만 되는가???
39.***.***.184

부족한 일손 2019-06-19 23:15:18
그럼 부족한 일손은 정부에서 구해주셔야죠
지금 제주에서 힘든일 하는일에 노동자 찾기 쉬운가요????
서비스 업으로 갈수록 사람 구하기 힘듭니다 ㅠ
39.***.***.2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