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대, 소멸위기 '제주어' 현실진단...실태조사 실시
제주대, 소멸위기 '제주어' 현실진단...실태조사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대학교는 사라져가는 제주어 보존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추진한다고 27일 밝혔다.

대학혁신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실시되는 이 사업은 제주대 기획처(처장 김형준)와 국어문화원(원장 배영환)를 중심으로 진행된다.

올해는 1차적으로 제주방언의 현실 진단을 위한 실태 예비 조사, 제주방언 구술 채록 책자 발간, 지역어의 현황과 보존 방안 학술대회 등의 사업을 수행하게 된다.

배영환 국어문화원장은 "제주방언은 제주 도민의 생각과 감정을 나타내는 도구이고 제주방언의 소멸은 곧 제주 정신이 사라지는 것"이라며 "제주방언 보존에 역량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