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공항을 전문가에게 맡기면 다 해결되는가? 
제2공항을 전문가에게 맡기면 다 해결되는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남춘 칼럼] 제주 제2공항 문제는 전문가에게 맡기라? 백성이 만만한가?

지금 우리가 기억하는 제주의 가장 큰 아픔은 4.3이다. 70주년이 지나면서 조금씩 치유된다고 하지만 아직 해원해야 할 일이 산적하다. 국가의 폭력을 반성해야 한다고 하면서 또 다시 국가 폭력이 벌어졌으니 그것은 바로 강정해군기지 사건이다. 

최근 경찰청 인권침해 사건 진상조사위원회가 밝힌 바에 따르면, 강정마을 해군기지 건설과정에서 이를 반대하는 주민들에 대한 과잉진압과 인권탄압이 확인되었다. 2011~2012년 본격적인 공사가 전개되는 즈음에는 반대 시위를 저지하기 위해 육지 경찰을 파견하여 무차별 폭력을 행사한 점이 과거 4.3과 너무나 닮았다.

해군과 보수단체가 결탁하여 찬성 측 주민들에게는 향응을 제공하고, 반대 측 주민들에게는 비난을 퍼붓는 인터넷 댓글 조작도 서슴지 않았다. 정부의 추진과정에 불법이 자행되었음을 진상조사위원회가 적시하였다. 

그런데 그 추진 주체가 이명박 정권과 박근혜 정권이어서 비난을 피할 수 없다고 하지만, 실상은 노무현 정권 때 해군기지 건설이 결정되고 강제 집행이 시작된 것이다. 그 비난받아야 할 주요 대상은 민주당 노무현 정권이다. 

해군기지 찬반의 상처가 채 아물기도 전에 다시 제2공항 건설을 들고 나와 제주도민을 불안하게 하고 있다. 이 제2공항 건설 문제도 강정해군기지 건설과 닮아 있다. 민주당 문재인 정권이 추진하고 있는 것이다. 국토부가 밀어붙이고 있는 배경에 청와대가 있다. 

대한민국 전국 방방곳곳을 토건세력이 파헤치고 이제 더 이상 갈 곳을 잃자, 그 목표지가 제주도가 되었다. 우선 땅 위에는 공항을 세우고 바다에는 신항만을 건설하는 프로젝트가 암암리에 추진되고 있다. 이 토목건축의 배후가 결국 문재인 정권이고, 역설 같지만 그 하수인이 원희룡 도정인 셈이다.

원희룡 도정은 엊그제 발칙한 말을 전했다. ‘제2공항 건설문제는 공항 전문가에게 맡겨라.’ 토건세력과 개발독재의 폭력적인 추진 문제를 함께 논의하자고 하는데, 공항을 짓는 일을 공항 전문가에게 맡기자는 엉뚱한 말을 전하고 있으니 이런 코미디가 어디에 있는가. 

허남춘 교수, 제주대 국문학과 ⓒ제주의소리 자료사진
허남춘 교수, 제주대 국문학과 ⓒ제주의소리 자료사진

 

그렇다면 가뭄이 들면 가뭄 전문가에게 맡기고, 홍수가 나면 홍수 전문가에게 맡기면 그만인가. 가뭄과 홍수 때문에 백성이 어떻게 고통 받고 있는지 물어야 할 때 아닌가. 도정도 제주도민에게 아프냐고 묻고, 문재인 정권도 제주도민을 위무해야 할 때다. 

제2공항 찬반이 어려우면 10년 뒤로 미루자. 그동안 차분히 전문가의 의견과 도민의 의견을 청취하고 그때 결정하자. 왜 그리 밀어붙이는가. 제주도민이 그렇게 만만한가. 백성이 그렇게 만만한가. / 허남춘 제주대 국문학과 교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0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00
문대탄 2019-10-06 23:13:43
더욱 더 재밌는 건 며칠 전 신부 수녀님들이 제2공항 반대 수백 개시민단체의 이름으로 서울 가서 시위하면서, 글쎄 허 교수님 지적대로 현재 추진하고 있는 문재인과 그 하수인 원희룡은 언급하지 않고, 감옥에 계신 박근혜 현직 대통령만 욕을 하더라니깐요. ㅋㅋ ... 신부들까지 이래서야 ... 문재인 독재자를 비판하지 않고 갇혀 있는 분만 욕을 해서야 ... 제2공항 해결되겠습네까??? ... 신부들은 문재인 좌파 독재 지지 집단? 유치하기 짝이 없죠? 기도합시다. 다른 수가 없으니 ...
61.***.***.32

문대탄 2019-10-06 23:04:49
재미있는 사실은 노무현 정권이 강정해군기지를 추진할 때, 국무총리였던 이해찬이라는 자가, 그것이 해군의 별자리 늘이기 욕심 사업이라는 수많은 시민단체들의 주장을 부인하지 않고, 국책사업이라는 말을 1년 이상 않고 있다가 갈등이 지쳤을 때에야 밝혔다는 것이 하나이고, (그래도 민주당이니까 봐줬고 .. 그래서 도민만 망했다.)
또 하나는 강창일이라는 자가 예결위원회에서 통과시켜놓고는 (회의록에 다 나온다, 이놈아!) 제주도민에게는, 제주도에 와서는 해군기지를 반대하는 척해서 주민갈등을 키웠다는 웃지 못 할 역사적 사실이다.
거짓말, 거짓말, 거짓말이야~ 조국도 거짓말, 창일이도 거짓말, 4.3민중항쟁도 거짓말 ~ 도민만 갈등에 시달리고 망해간다.
61.***.***.32

문대탄 2019-10-06 22:51:59
"전문가 ..." 옳게 지적하셨습니다.
제2공항에 관해서는 <황당한 제주도, 성산 빼고 서부지역만 '동굴조사'>에 댓글 달았습니다. 하도 황당해서..
그러나 탑동신항만에 대해 토목건축공사니까 나쁘다는 식의 고견은 비논리적입니다.
그 탑동항만 계획은 2013년 제가 사회협약위원으로 탑동매립 문제 소위원장이었을 때 자비량하여 부산 평택을 뛰어다니며 획기적으로 조사연구*구상*건의 한 것입니다.
제주 물류의 90여% 감당하는 해상운송이 선석 부족으로 막혀 도민의 소비물가가 오르고 도민의 1차생산품들이 겨울부두에 체화되는 농어민들의 고통을 허남춘 교수님께서는 통촉하소서. 해상운송은 넥타이부대나 관광업자 용품이 아닙니다.
극동의 main searoute가 바뀌어 제주가 그 위에 놓이게 된 것을 주목
61.***.***.32

중학교국어쌤 2019-07-04 17:24:48
허허하
허교수님 저랑자리바꿔도 충분
223.***.***.54

도민 2019-07-04 10:36:56
제주공항 포화상태 때문에 제주시 교통집중과 혼잡, 렌트카 난립, 공항 이용 불편은 안아프냐?? 제2공항으로 분산 시켜 모두 해소하자!!
11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