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혁신센터, 중기벤처부 지정 '액셀러레이터' 선정
제주혁신센터, 중기벤처부 지정 '액셀러레이터'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창조경제혁신센터(이하 제주혁신센터)는 지난 6월말 중소벤처기업부 지정 액셀러레이터(창업기획자) 등록을 마쳤다. 

이에 따라 투자 인프라가 부족한 스타트업 생태계에서 제주혁신센터가 공공으로서는 제주지역내 최초로 액셀러레이터 역할을 수행하게 됐다.

액셀러레이터는 초기 창업자를 선발하고 투자 및 전문 보육을 주된 업무로 하며, 이를 통해 제주혁신센터는 제주지역내 스타트업을 보다 밀착하여 발굴하고 지원하게 된다. 또한 액셀러레이터 등록을 통해 개인투자조합 결성도 가능해졌다.

제주혁신센터를 통해 액셀러레이팅을 받게 되는 스타트업은 기술보증기금의 투자금액의 2배까지 특례보증이 가능하며 중소벤처기업부의 프리팁스(Pre-TIPS) 창업기업 지원금 등 여러 경로를 통해 후속자금조달이 가능하게 된다.

제주혁신센터 액셀러레이팅팀은 지역 투자 생태계 기반 마련을 위해 지난해부터 시드머니 투자사업과 엔젤투자자 육성사업을 추진하였으며, 올해 상반기 액셀러레이터 등록을 완료했다. 

이로써 제주혁신센터는 스타트업을 전주기에 걸쳐 다양한 프로세스로 지원할 수 있게 됐다.

전정환 센터장은 “제주혁신센터는 지난해부터 투자생태계 기반 마련을 위해 많은 노력을 하고 있으며, 올해는 액셀러레이터 등록을 완료했다”며 “이를 통해 공공 액셀러레이터로서 지역내 혁신창업 생태계 기반 마련을 위한 센터의 역할을 공고히 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한편 블록체인 전문 액셀러레이터 디블락과 함께 제주지역내에는 두개의 액셀러레이터가 활동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