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평화로서 SUV 안내판 들이받아 3명 중상
제주 평화로서 SUV 안내판 들이받아 3명 중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오후 2시7분쯤 제주시 한림읍 금악리 평화로에서 김모(55)씨가 몰던 렉스턴 차량이 화단 옆 안내판 기둥과 부딪혀 3명이 크게 다쳤다. [사진제공-제주서부소방서]
11일 오후 2시7분쯤 제주시 한림읍 금악리 평화로에서 김모(55)씨가 몰던 렉스턴 차량이 화단 옆 안내판 기둥과 부딪혀 3명이 크게 다쳤다. [사진제공-제주서부소방서]

11일 오후 2시7분쯤 제주시 한림읍 금악리 평화로에서 김모(55)씨가 몰던 렉스턴 차량이 화단 옆 안내판 기둥과 부딪쳤다.

이 사고로 김씨는 팔과 다리가 부러지는 중상을 입었다. 차에 타고 있던 임모(87.여)씨와 또 다른 김모(57.여)씨도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

사고 차량이 2차선을 막아서면서 평화로 일대에서는 교통 혼잡이 빚어지기도 했다.

경찰은 운전자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
0000 2019-07-12 09:51:04
면허시험 대대적으로 개선을 해야할시기다.
125.***.***.27

제주도민 2019-07-11 23:25:35
구간단속 좋은데, 문제는

중간합류한 차량은 해당안되어 쌩쌩밟습니다

합류지점도 구간단속 체크장비 달아주세요.
121.***.***.115